삼성, 외국인 구성 완료… 피렐라·뷰캐넌·수아레즈, 전원 재계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가 올시즌 활약한 외국인 선수 3명과 모두 재계약했다. 사진은 7일 삼성 구단이 외국인 선수 구성을 완료했다며 올린 게시글. /사진=삼성라이온즈 페이스북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가 내년 시즌 외국인 선수 구성을 마무리지었다.

삼성은 7일 "외국인 선수 3명과 재계약했다"고 밝혔다. 투수 데이비드 뷰캐넌은 총액 160만달러(약 21억원), 알버트 수아레즈는 130만달러(약 17억원) 그리고 타자 호세 피렐라는 180만달러(약 23억원)로 모두 올시즌보다 인상된 액수를 수령한다.

삼성은 뷰캐넌이 손가락 부상에도 불구하고 외국인 투수 최초 3년 연속 10승이라는 대기록을 작성해 에이스 역할을 충분히 해냈다고 판단했다. 수아레즈는 올시즌 KBO리그에 합류해 리그 탈삼진 6위(159K), 평균자책점 4위(2.49)의 최정상급 투구를 선보였고 팀 투구이닝(173.2이닝)을 소화하며 내년 시즌 에이스 선발투수로서의 역할을 기대하게 했다.

재계약 기념 소감으로 뷰캐넌은 "내년에도 삼성 라이온즈와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 더욱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수아레즈는 "다시 삼성 팬들 앞에서 공을 던질 수 있게 돼 기쁘다. 멋진 모습으로 다시 인사드리겠다"고 말했다.

피렐라는 올시즌 대비 50만달러가 인상된 금액에 계약했다. 피렐라는 지난 2년 동안 삼성의 중심 타선 역할을 한 최고의 야수로서 올시즌 리그 득점 1(102)위와 타율(0.342)·타점(109)·출루율(0.411)·장타율(0.585)에서 2위를 기록하면서 타격 전 부문 상위권에 위치했다. 이에 피렐라는 재계약 소감으로 "삼성이라는 최고의 명문 구단에서 다시 활약하게 돼 기쁘다. 내년 시즌 팀의 우승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431.64하락 3.311:36 03/29
  • 코스닥 : 836.80상승 3.2911:36 03/29
  • 원달러 : 1299.30상승 0.511:36 03/29
  • 두바이유 : 77.89상승 3.1211:36 03/29
  • 금 : 1973.50상승 19.711:36 03/29
  • [머니S포토] '주69시간 NO, 주4.5일제 YES'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 [머니S포토] 첫 정규 솔로로 컴백한 뱀뱀
  • [머니S포토] 김형두 "검수완박 입법 절차 우려됐다"
  • [머니S포토] '주69시간 NO, 주4.5일제 YES'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