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날씨] 서울·대전 아침 영하권…중서부·남부 미세먼지 '나쁨'(종합)

아침 최저 -5~5도, 낮 최고 5~14도…평년 수준 추위
경기·충남·전북 오전·밤, 대구·경북 밤에 미세먼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등 수도권과 충청지역에 눈이 내린 6일 오전 서울 시내 한 거리에서 시민들이 눈을 맞으며 거리를 지나고 있다. 2022.12.6/뉴스1 ⓒ News1 김도우 기자
서울 등 수도권과 충청지역에 눈이 내린 6일 오전 서울 시내 한 거리에서 시민들이 눈을 맞으며 거리를 지나고 있다. 2022.12.6/뉴스1 ⓒ News1 김도우 기자


(서울=뉴스1) 황덕현 기자 = 목요일인 8일은 전국의 기온이 평년을 웃돌겠지만 서울과 춘천, 대전 등은 아침 기온이 영하까지 내려가면서 다소 춥겠다.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겠고, 충남부터 전북까지 미세먼지 농도가 높겠다. 밤에는 대구·경북의 미세먼지 농도도 '나쁨' 수준까지 치솟겠다.

7일 기상청에 따르면 8일 아침 최저기온은 -5~5도, 낮 최고기온은 5~14도다. 평년(아침 최저 -7~3도, 낮 최고 4~11도)보다는 기온이 2~3도 가량 높겠지만 곳곳이 영하권에 머물겠다.

주요 도시의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1도 △인천 0도 △춘천 -4도 △강릉 3도 △대전 -2도 △대구 0도 △전주 1도 △광주 1도 △부산 4도 △제주 6도다.

최고기온은 △서울 7도 △인천 7도 △춘천 7도 △강릉 11도 △대전 10도 △대구 11도 △전주 11도 △광주 12도 △부산 14도 △제주 14도로 예상된다. 낮과 밤의 일교차가 10~15도까지 벌어지는 곳이 있어서 건강관리에 유념해야 한다.

동해안과 강원 산지, 경북 북동 산지, 일부 전남권과 경남권의 대기가 건조하겠다. 기상청은 작은 불씨가 큰불로 이어질 수 있다며 산불 등 각종 화재 예방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동해 중부 먼바다와 동해 남부 북쪽 먼바다에는 시속 35~60㎞(초속 10~16m)의 바람이 불어 물결이 2.0~4.0m로 높게 일겠다.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 등에 따르면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이 예상된다.

다만 경기 남부와 충남, 전북은 오전과 밤에, 대전과 충북, 광주, 대구, 경북은 밤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까지 치솟겠다. 환경부는 일부 중서부 지역과 남부 지역에 잔류 미세먼지가 정체돼 축적되며 농도가 높겠다고 내다봤다.



 

  • 0%
  • 0%
  • 코스피 : 2450.47하락 33.5518:05 01/30
  • 코스닥 : 738.62하락 2.6318:05 01/30
  • 원달러 : 1227.40하락 3.918:05 01/30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30
  • 금 : 1929.40하락 0.618:05 01/30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부의의 건' 野 단독 처리속에...
  • [머니S포토] 박홍배 "영업시간 코로나19 이전으로 돌아갈 수 없어"
  • [머니S포토] 영화 '카운트' 주역들의 파이팅!
  • [머니S포토] 마스크로 부터 3년만에 '해방'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부의의 건' 野 단독 처리속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