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틴 "우크라戰, 긴 과정 될 수도…대규모 철수 없을 것"

인권이사회 회의서 화상 연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6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의 잇단 본토 공격에 대응하기 위해 모스크바 외곽 노보 오가르요보 관저에서 국가 안보위원회 화상 회의를 소집해 주재를 하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6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의 잇단 본토 공격에 대응하기 위해 모스크바 외곽 노보 오가르요보 관저에서 국가 안보위원회 화상 회의를 소집해 주재를 하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서울=뉴스1) 정윤영 기자 = 우크라이나에서 러시아의 특별 군사작전은 긴 과정이 될 수도 있다고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경고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7일(현지시간) 인권이사회 회의에서 화상 연설을 통해 이같이 말하며 "새로운 영토를 얻게 된 것은 우리에게 중요한 결과"라고 했다.

또한 푸틴 대통령은 "특별 작전 구역에서 러시아군의 대규모 철수는 없다"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2408.82상승 20.4712:55 03/22
  • 코스닥 : 809.17상승 6.6412:55 03/22
  • 원달러 : 1308.00하락 3.212:55 03/22
  • 두바이유 : 73.74상승 3.4312:55 03/22
  • 금 : 1941.10하락 41.712:55 03/22
  • [머니S포토]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국내 출시… '2052만원부터'
  • [머니S포토] 근본부터 철저히…英 정통 오프로더 '그레나디어' 아시아 최고 공개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국내 출시… '2052만원부터'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