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틴, '核 전쟁' 경고…"모든 수단 동원해 영토·동맹국 방어할 것"(종합)

"철수 없을 것"…우크라戰, 장기화 경고
"평화적 수단에 초점…막다른 길에선 모든 수단 동원해 방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6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의 잇단 본토 공격에 대응하기 위해 모스크바 외곽 노보 오가르요보 관저에서 국가 안보위원회 화상 회의를 소집해 주재를 하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6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의 잇단 본토 공격에 대응하기 위해 모스크바 외곽 노보 오가르요보 관저에서 국가 안보위원회 화상 회의를 소집해 주재를 하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서울=뉴스1) 정윤영 기자 =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핵 전쟁 위협이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러시아는 가능한 모든 수단을 동원해 영토와 동맹국들을 방어할 것이라고 말했다.

리아노보스티(RIA) 통신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7일(현지시간) 인권이사회 회의에서 화상 연설을 통해 이같이 말하며 "우리는 미치지 않았다. 핵전쟁 위험이 증가하고 있다. 가능한 모든 수단을 동원해" 영토와 동맹국들을 방어할 것"이라고 전했다.

푸틴 대통령은 "러시아는 어떠한 상황에서도 선제적으로 핵무기를 사용하지 않을 것이다.하지만 우리는 방어 전략을 가지고 있다. 즉 누군가가 우리를 공격한다면, 우리는 보복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우리는 국익을 위해 계속해서 다양한 방법과 수단을 동원해 투쟁할 것이다. 물론 우리는 평화적인 수단에 초점을 맞출 것이지만, 막다른 길에선다면 모든 수단을 동원해 스스로를 방어할 것"이라고 했다.

이어 "러시아는 미국과 달리 다른 국가에서 전술 핵무기를 가지고 있지 않다. 러시아는 우크라이나의 영토를 보전할 수 있는 유일한 국가"라며 "러시아의 특별 군사작전은 긴 과정이 될 수도 있다. 특별 작전 구역에서 러시아군의 대규모 철수는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4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도네츠크의 바크무트에서 러시아 군의 포격을 받아 건물이 불에 타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4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도네츠크의 바크무트에서 러시아 군의 포격을 받아 건물이 불에 타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푸틴 대통령은 추가로 부분 동원령을 내리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그는 "현재 상황에서 추가 소집은 필요하지 않다. 지난 9~10월 우리가 부분적으로 동원한 병사 30만명 가운데 15만명은 우크라이나 군사 작전에 투입됐다. 이들 가운데 7만7000여명은 전투 부대에 있고 나머지는 2·3선에 있거나 추가 훈련을 받고 있다"고 전했다.

그는 러시아가 (친러 우크라이나 지역이었던) 도네츠크인민공화국(DNR)과 루간스크인민공화국(LNR)을 보호하기 위해 특별 작전을 시작해야 했다고 언급하면서 "평화적으로 해결할 기회는 더 이상 남아 있지 않았다. 현상을 지속하는 것은 절대적으로 불가능했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푸틴 대통령은 또 "돈바스(우크라이나 동부)에서의 전쟁은 러시아가 아닌, 우크라이나에서 쿠데타를 통해 권력을 잡은 이들로부터 시작됐다"고 주장하는가 하면 "폴란드 민족주의 단체들이 우크라이나 서부 점령을 노리고 있다"고 경고하기도 했다.

30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동부 전선에서 병사들이 러시아 군을 향해 러시아 산 2S3 아카치야 자주 곡사포를 발사하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30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동부 전선에서 병사들이 러시아 군을 향해 러시아 산 2S3 아카치야 자주 곡사포를 발사하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뱅크시가 우크라이나 수도 키이우 인근의 호스토멜에 있는 건물 외벽에 그린 그라피티. ⓒ 로이터=뉴스1 ⓒ News1 김예슬 기자
뱅크시가 우크라이나 수도 키이우 인근의 호스토멜에 있는 건물 외벽에 그린 그라피티. ⓒ 로이터=뉴스1 ⓒ News1 김예슬 기자




 

  • 0%
  • 0%
  • 코스피 : 2449.80상승 24.7218:05 02/01
  • 코스닥 : 750.96상승 10.4718:05 02/01
  • 원달러 : 1231.30하락 0.618:05 02/01
  • 두바이유 : 80.91하락 1.7218:05 02/01
  • 금 : 1942.80하락 2.518:05 02/01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서울 택시 기본요금 인상, 승객 기다리는 택시
  • [머니S포토] 벤츠가 만든 전기차 '더 뉴 EQS SUV'…가격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한은 이창용, 제1회 BOK-KCCI 세미나 참석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