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 1초도 고민않더라"… 윤병희도 극찬한 의리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윤병희가 송중기의 미담을 전했다. 사진은 지난 9월 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열린 제8회 2022 APAN Star Awards(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한 배우 송중기. /사진=장동규 기자
배우 윤병희가 '빈센조'에서 함께 연기한 동료 배우 송중기와 전여빈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지난 7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이하 '라스') 794회는 안재욱, 신성우, 윤병희, 다나카상(개그맨 김경욱)과 함께 하는 '뿜뿜! 활력 오락실!'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드라마 '빈센조'에서 배우 송중기, 전여빈과 호흡했던 윤병희는 "아무래도 저와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낸 분들"이라며 두 사람의 미담을 전하고 싶다고 입을 열었다. 윤병희는 "나는 사실 단역으로 오랜 시간을 보내서 현장 가면 낯설고 불편할 때가 많았다. 뭔가 손님 같고"라며 입을 열었다.

이어 윤병희는 "근데 전여빈 배우는 내가 그냥 스쳐서 말한 거 '오늘따라 소화가 안 되지' 이런 것도 다 듣고 어느 순간 소화제를 챙겨주고 말 한마디 한마디를 허투루 듣지 않고 챙겨줬다"라며 전여빈의 미담을 전했다.

더불어 윤병희는 얼마 전 출연한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시상식 촬영 중 잠깐 출연한 송중기에 대해 "명단에 송중기 배우가 있길래 가서 반갑게 인사하고 그러고 싶은데 카메라가 있으니까 실례일 수 있어서 먼저 양해를 구하려고 전화했다"라며 송중기와의 일화도 털어놨다.

윤병희는 "(송중기가) 정말 1초도 고민하지 않고 '형 뭐가 문제야. 내가 더 빨리 갈까?' 이러더라"라며, "되게 남자답고 의리가 있다"고 송중기를 칭찬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0%
  • 50%
  • 코스피 : 2462.41하락 6.4709:53 02/03
  • 코스닥 : 763.05하락 1.5709:53 02/03
  • 원달러 : 1225.50상승 5.209:53 02/03
  • 두바이유 : 80.90하락 2.709:53 02/03
  • 금 : 1930.80하락 1209:53 02/03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민주당 장외투쟁 관련 발언
  • [머니S포토] 서초동 법원 도착한 이재용 삼전 회장
  • [머니S포토] '2022년 관세청 마약류 밀수 단속 동향은'
  • [머니S포토] 국악트롯요정 '김다현' 가슴 울리는 신보 '열 다섯' 선봬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민주당 장외투쟁 관련 발언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