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금 카드' 플렉스?… 영탁, 스태프 전원에 '통큰 선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영탁이 콘서트 스태프 전원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아 순금 카드를 선물했다. 사진은 지난 10월8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진행된 '2022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 행사에서 포즈를 취한 영탁. /사진=뉴스1
가수 영탁이 콘서트 스태프 전원에게 정성 가득한 선물을 준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눈길을 끈다.

최근 영탁의 단독 콘서트 전국 투어 '2022 탁쇼'를 함께 진행했던 스태프들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영탁에게 선물 받은 카드를 공개했다.

영탁은 자신의 단독 콘서트를 위해 힘써준 스태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아 일일이 순금 카드를 제작해 선물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카드마다 선물 받는 사람의 이름을 새겨 진심을 표했다. 영탁의 훈훈한 미담은 보는 이들의 흐뭇함을 자아냈다.

앞서 영탁은 지난 7월 서울을 시작으로 전국 투어에 돌입했다. 데뷔 17년 만에 첫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 그는 최근 서울 앙코르 공연까지 성공리에 마쳤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85%
  • 15%
  • 코스피 : 2450.47하락 33.5515:30 01/30
  • 코스닥 : 738.62하락 2.6315:30 01/30
  • 원달러 : 1227.40하락 3.915:30 01/30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5:30 01/30
  • 금 : 1929.40하락 0.615:30 01/30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부의의 건' 野 단독 처리속에...
  • [머니S포토] 박홍배 "영업시간 코로나19 이전으로 돌아갈 수 없어"
  • [머니S포토] 영화 '카운트' 주역들의 파이팅!
  • [머니S포토] 마스크로 부터 3년만에 '해방'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부의의 건' 野 단독 처리속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