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던과 결별' 현아, 박재범과 손잡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현아가 박재범이 이끄는 소속사 모어비전과 만남을 가졌다. 사진은 지난 2019년 11월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열린 새 디지털 싱글 '플라워 샤워'(FLOWER SHOWER) 쇼케이스 무대에 오른 가수 현아. /사진=장동규 기자
가수 현아가 가수 박재범이 이끄는 소속사 모어비전에 새 둥지를 틀지 관심이 모아진다.

박재범이 대표로 설립한 소속사 모어비전 측은 9일 스타뉴스를 통해 "현아와 미팅을 진행했지만, 아직 전속계약과 관련해 결정된 것은 없다"고 밝혔다. 모어비전은 박재범이 지난 3월 새롭게 설립한 엔터테인먼트사로 댄서 허니제이, 댄스 크루 홀리뱅과 MVP 등이 소속돼 있다.

현아는 지난 8월 3년 여 만에 싸이가 수장으로 있는 피네이션과 전속계약이 만료됐다. 현아와 함께 몸담고 있던 전 연인 가수 던도 동시에 소속사를 나왔다. 이후 현아는 지난달 29일 6년 가까이 열애를 이어온 던과 결별했다.

현아가 새 소속사를 찾고 가수로서 왕성한 활동을 이어갈지 관심이 모인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0.40상승 11.5218:05 02/03
  • 코스닥 : 766.79상승 2.1718:05 02/03
  • 원달러 : 1229.40상승 9.118:05 02/03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8:05 02/03
  • 금 : 1876.60하락 54.218:05 02/03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이재명 "윤석열 정부, 통상전략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