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 1위' 현실로… 토스페이먼츠, 월거래액 3.6조원 넘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토스페이먼츠의 지난 11월 월 거래액이 3조6000억원을 넘어서며 PG업계 1위를 달성했다. 사진은 김민표 대표./사진=토스페이먼츠
토스페이먼츠가 지난 11월 기준 월 거래액이 3조6000억원을 돌파하며 PG(전자지급결제대행)업계 1위 자리를 공고히 했다. 토스페이먼츠는 2020년 8월 출범 당시 월 거래액이 1조8000억원 수준에 그쳤지만 지난 11월 3조6400억원으로 2배 이상 증가한 것이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4% 증가하면서 2위 KG이니시스와 격차도 더 벌린 것으로 전해졌다.

9일 토스페이먼츠 관계자는 "토스페이먼츠는 올해 8월 처음으로 월 거래액 기준 업계 1위에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며 "국내 대형 이커머스 가맹점 유치 등을 통해 거래액 규모가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추세"라고 말했다.

지난 11월 기준 토스페이먼츠의 가맹점 숫자는 출범 당시와 비교해 25% 증가한 약 10만개에 달하며 월간 유입 가맹점 수는 2500개로 집계됐다. 금융 업계에 따르면 토스페이먼츠는 올해 최소 7곳 이상의 대형 가맹점을 확보했다. 현재 확정된 가맹점은 현대백화점그룹·야놀자·SK스토아·트렌비·한성자동차·마이리얼트립·발란 등이다. 토스페이먼츠는 앞서 구글·우아한형제들(배달의민족)·티몬·홈플러스·홈앤쇼핑·쏘카 등을 유치한 바 있다.

토스페이먼츠가 대형 가맹점 확보에 적극적으로 나선 것은 사업 포트폴리오 구축 및 매출액 증대를 위한 포석이다.

토스페이먼츠가 올해부터 해외 시장 공략에 본격적으로 나서면서 거래액과 가맹점 규모 모두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 최근 토스페이먼츠는 '피델리티내셔널인포메이션서비스(FIS)' 및 '앤트그룹'과 각각 제휴해 글로벌 가맹점 대상 전자 결제 서비스를 시작했다.

출범 이후 영·중소 사업자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맞춤형 서비스를 꾸준히 선보인 점도 토스페이먼츠가 영·중소 가맹점을 유치하는데 주요한 역할을 했다.

월 정산 한도 1000만원 이하 사업자 4만 개 이상이 보증보험 무료 가입 혜택을 받았으며, 통신판매업 신고 지원을 받은 사업자는 약 1만 개 되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실시간 PG 연동 컨설팅 서비스를 받기 위해 토스페이먼츠의 '디스코드' 커뮤니티에 가입한 개발자는 2000명이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토스페이먼츠는 2020년 8월 비바리퍼블리카가 LG유플러스의 전자지급결제대행 부문을 인수한 뒤 설립한 회사다.

김민표 토스페이먼츠 대표는 "토스페이먼츠는 가맹점의 비즈니스 성장을 돕기 위한 파트너로서 새로운 접근 방식을 통해 시장의 변화를 만들어 나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토스페이먼츠는 가맹점이 사업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솔루션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한빛
강한빛 onelight92@mt.co.kr

머니S 강한빛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79.20하락 16.4918:05 03/20
  • 코스닥 : 802.20상승 4.8118:05 03/20
  • 원달러 : 1310.10상승 7.918:05 03/20
  • 두바이유 : 74.84상승 0.8818:05 03/20
  • 금 : 1973.50상승 50.518:05 03/20
  • [머니S포토] 엔믹스, 'exp?rgo(엑스페르고)'로 컴백
  • [머니S포토] 우크라 참전 '이근' 여권법위반·도주치상 혐의 첫 공판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입장하는 이재명 대표
  • [머니S포토] 국힘 최고위 들어서는 김기현 대표
  • [머니S포토] 엔믹스, 'exp?rgo(엑스페르고)'로 컴백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