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물연대, 16일만에 총파업 철회 현장 복귀… "종료 찬성 62%"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 조합원들이 총파업을 종료하고 현장으로 복귀하기로 했다. 사진은 9일 오후 경기 의왕시 화물연대 서울경기지역본부에서 조합원들이 총파업 철회 발표 후 구호를 외치고 있는 모습. /사진=뉴스1
파업 16일째를 맞이한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가 총파업을 철회하고 업무에 복귀한다.

화물연대는 9일 오전 전국 16개 지역본부에서 전체 조합원을 대상으로 '총파업 종료 찬반투표'를 진행한 결과 과반 찬성으로 총파업을 종료하고 현장에 복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날 투표에는 조합원 2만6144명 중 3574명(13.67%)이 참여했다. 이 중 2211명(61.82%)은 파업 종료에 찬성했고 1343명(37.55%)는 반대했다. 무효표는 21명(0.58%)이다.

공공운수노조 관계자는 "화물연대는 지역본부별로 해단식을 한 뒤 현장으로 복귀한다"며 "이후 투쟁계획과 상세한 입장은 별도로 밝히겠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450.47하락 33.5518:05 01/30
  • 코스닥 : 738.62하락 2.6318:05 01/30
  • 원달러 : 1227.40하락 3.918:05 01/30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30
  • 금 : 1929.40하락 0.618:05 01/30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부의의 건' 野 단독 처리속에...
  • [머니S포토] 박홍배 "영업시간 코로나19 이전으로 돌아갈 수 없어"
  • [머니S포토] 영화 '카운트' 주역들의 파이팅!
  • [머니S포토] 마스크로 부터 3년만에 '해방'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부의의 건' 野 단독 처리속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