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정성 논란' 대종상영화제, 이번엔 변했을까… 후보자 '주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종상영화제가 9일 ENA를 통해 생중계된다. 사진은 제58회 대종상영화제 포스터. /사진=대종상영화제 제공
'보이콧' '공정상' 논란 등으로 지적받았던 대종상영화제가 사과하고 개혁을 다짐한 가운데 그 결과물에 관심이 쏠린다.

제58회 대종상영화제는 9일 오후 6시 서울 광진구 건국대학교 새천년관에서 개최되며 ENA를 통해 생중계된다. MC는 김태훈·강나연이 맡았다. 시상식은 최우수작품상을 비롯해 다수의 부문에서 진행된다.

올해 최우수작품상 후보에는 ▲'브로커' ▲'킹메이커' ▲'한산: 용의 출현' ▲'헌트' ▲'헤어질 결심' 등이 있으며 감독상에는 ▲'오마주' 신수원 감독 ▲'한산: 용의 출현' 김한민 감독 ▲'헤어질 결심' 박찬욱 감독 ▲'킹메이커' 변성현 감독 ▲'당신 얼굴 앞에서' 홍상수 감독 등이 이름을 올렸다.

남우주연상에서는 ▲'헤어질 결심' 박해일 ▲'킹메이커' 설경구 ▲'브로커' 송강호 ▲'비상선언' 이병헌 ▲'헌트' 정우성 ▲'인생은 아름다워' 류승룡 등이 경쟁을 펼친다. 여우주연상 후보로는 ▲'오마주' 이정은 ▲'인생은 아름다워' 염정아 ▲'특송' 박소담 ▲'당신 얼굴 앞에서' 이혜영 ▲'헤어질 결심' 탕웨이 등이 각축전을 벌인다.

남우조연상에서는 ▲'범죄도시2' 손석구 ▲'킹메이커' 조우진 ▲'범죄도시2' 박지환 ▲'한산: 용의 출현' 변요한 ▲'비상선언' 임시완 ▲'장르만 로맨스' 김희원 등이 경쟁한다. 여우조연상에는 ▲'한산: 용의 출현' 김향기 ▲'유체이탈자' 임지연 ▲'장르만 로맨스' 오나라 ▲'연애 빠진 로맨스' 공민정 ▲'헌트' 전혜진 ▲'공조2: 인터내셔날' 임윤아 등이 이름을 올렸다.

생애 한 번뿐인 신인상의 영광이 누구에게 향할지도 관전 포인트다. 신인남우상에는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 김동휘 ▲'장르만 로맨스' 무진성 ▲'오마주' 탕준상 ▲'뜨거운 피' 이홍내 ▲'인생은 아름다워' 옹성우 등이 올랐다. 신인여우상 부문에서는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 조윤서 ▲'브로커' 이지은(아이유) ▲'헌트' 고윤정 ▲'육사오' 박세완 ▲'불도저에 탄 소녀' 김혜윤 ▲'마녀 Part2. The Other One' 신시아 등이 후보로 올라 각축을 벌인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4.48상승 7.5218:05 03/23
  • 코스닥 : 812.19하락 1.2418:05 03/23
  • 원달러 : 1278.30하락 29.418:05 03/23
  • 두바이유 : 74.59상승 0.8518:05 03/23
  • 금 : 1949.60상승 8.518:05 03/23
  • [머니S포토] 美 해군 '소항모' 마킨 아일랜드함
  • [머니S포토] 공효진, 눈부신 후광…이정도쯤이야
  • [머니S포토] 역대 최고 사양 '갤럭시 북3 울트라' 한달여간 판매량 2.5배 ↑
  • [머니S포토]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제1차 전체회의
  • [머니S포토] 美 해군 '소항모' 마킨 아일랜드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