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화물연대 총파업 철회에… "법·원칙 지켜 국민 편안함 느끼도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9일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화물연대)가 총파업을 철회하자 윤석열 대통령이 국민이 편안함을 느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사진은 이날 서울 용산 대통령실에서 국민통합위원회 고문단과 오찬을 하고 있는 윤 대통령(오른쪽 줄에서 가운데). /사진=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이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화물연대)의 총파업과 관련해 법과 원칙을 지키겠다고 약속했다.

윤 대통령은 9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에 대통령 직속 국민통합위원회 김한길 위원장과 국민통합위가 위촉한 고문단을 초청해 2시간 동안 오찬을 가졌다. 오찬에는 신영균 전 국회의원, 전윤철 전 감사원장, 김명자 전 환경부 장관, 김황식 전 국무총리, 문국현 전 국회의원 등이 함께했다.

전윤철 전 감사원장은 오찬에서 "화물연대 집단 운송거부 사태에 대한 대통령과 정부의 원칙적 대응을 높이 평가한다"며 "민간 주도 성장을 위해 대통령의 국정과제인 규제 혁신에도 주력해달라"고 전했다. 김황식 전 국무총리는 "법과 원칙을 지켜낸 것은 잘한 일"이라며 "이해당사자들과 소통하고 설득하려는 노력도 병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국현 전 국회의원은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해 기업의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을 적극 지원하면 새로운 기회가 열릴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윤 대통령은 "모든 분야에서 법과 원칙을 지키면서도 국민이 편안하게 느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그는 "우리 사회 갈등 구조가 점점 복잡해지고 이해관계가 다양해지는 만큼 대한민국의 미래 생존과 발전을 위해 고문단 여러분의 식견과 지혜를 모아달라"고 요청했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는 이날 총파업 종료 찬반투표를 진행한 결과를 바탕으로 파업을 끝내고 현장에 복귀했다.


 

박정경
박정경 p980818@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박정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8.88상승 19.0818:05 02/02
  • 코스닥 : 764.62상승 13.6618:05 02/02
  • 원달러 : 1220.30하락 1118:05 02/02
  • 두바이유 : 83.60상승 2.6918:05 02/02
  • 금 : 1942.80하락 2.518:05 02/02
  • [머니S포토] '2022년 관세청 마약류 밀수 단속 동향은'
  • [머니S포토] 국악트롯요정 '김다현' 가슴 울리는 신보 '열 다섯' 선봬
  • [머니S포토] 2억화소 카메라 탑재한 '갤럭시 S23'
  • [머니S포토] 한 해 복 기원하는 입춘첩 붙이기
  • [머니S포토] '2022년 관세청 마약류 밀수 단속 동향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