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안우진, 생애 첫 GG 수상…"팬 응원 덕분에 열심히 던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안우진(키움 히어로즈)이 9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오디토리움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 골든글러브 시상식 투수 부문 수상자로 결정됐다. /사진=뉴스1
키움 히어로즈 안우진(23)이 생애 첫 골든글러브를 수상했다.

안우진은 9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 골든글러브 시상식 투수 부문에서 수상자로 호명됐다. 지난 2018년 1차 지명을 받고 데뷔한 안우진은 개인 첫 골든글러브 수상의 영예를 차지했다.

수상자로 호명되자 안우진은 "홍원기 감독님께 감사드린다"며 "우승은 못했지만 높은 곳에서 마무리해 좋았다"는 소감을 전했다. 이어 "키움 팬들의 응원 덕분에 힘든줄도 모르고 열심히 던졌다"며 "내년에도 많이 응원해달라"고 덧붙였다.

안우진은 올해 정규시즌 30경기에 등판해 196이닝을 소화하며 15승8패, 평균자책점 2.11 224탈삼진 등을 기록했다. 평균자책점과 탈삼진에서 1위에 올랐고 특히 224탈삼진은 단일 시즌 역대 2위에 해당하는 기록이다. 이 부문 1위는 지난해 전 두산 베어스 외국인 투수 아리엘 미란다가 기록한 225개다.


 

차상엽
차상엽 torwart@mt.co.kr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뉴스를 만들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0.40상승 11.5218:05 02/03
  • 코스닥 : 766.79상승 2.1718:05 02/03
  • 원달러 : 1229.40상승 9.118:05 02/03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8:05 02/03
  • 금 : 1876.60하락 54.218:05 02/03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이재명 "윤석열 정부, 통상전략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