金의장 "정기국회 내 마무리 못해 송구…여야 합의 서두르길"(1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진표 국회의장이 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400회 국회(정기회) 제14차 본회의에서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 2022.12.8/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김진표 국회의장이 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400회 국회(정기회) 제14차 본회의에서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 2022.12.8/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서울=뉴스1) 한상희 기자 = 김진표 국회의장은 정기국회 마지막 날인 9일 내년도 예산안 처리가 불발된 데 대해 "국회의장으로서 국민 여러분께 송구스럽기 그지없다"며 "최대한 이른 시일 내에 본회의를 열 수 있도록 여야 합의를 서둘러 달라"고 촉구했다.

김 의장은 이날 입장문을 통해 "글로벌 복합경제위기에 대처하고 민생경제를 살리기 위한 내년도 예산안의 처리를 2014년 국회선진화법 도입 이후 처음으로 정기국회 내에 마무리하지 못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441.29상승 3.109:28 02/07
  • 코스닥 : 766.25상승 4.9209:28 02/07
  • 원달러 : 1255.80상승 309:28 02/07
  • 두바이유 : 78.36하락 1.4109:28 02/07
  • 금 : 1879.50상승 2.909:28 02/07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분향소 철거 시도 중단하라'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은행지주 지배구조 감독·소통 강화할 것"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첫날…인사 나누는 한덕수 총리·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분향소 철거 시도 중단하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