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수단의 '민간 주도 과도 정부' 설립 환영…"평화·번영 열망 지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북아프리카 수단 시민들이 쿠데터를 통해 권력을 장악한 군부 정권에 대한 반정부 시위를 벌이고 있다. ⓒ AFP=뉴스1
북아프리카 수단 시민들이 쿠데터를 통해 권력을 장악한 군부 정권에 대한 반정부 시위를 벌이고 있다. ⓒ AFP=뉴스1


(서울=뉴스1) 이창규 기자 = 정부는 9일 북아프리카 수단 군부와 정당들이 데타로 인한 혼란을 종식시키고 민간 주도의 과도 정부를 세우는 데 합의한 것에 대해 환영의 입장을 밝혔다.

외교부는 9일 "우리 정부는 수단의 민주주의 전환을 위해 군부와 민간 대표들이 '기본 합의문'에 서명한 것을 환영하며 이를 위해 유엔 수단 과도통합지원 임무단(UNITAMS)-아프리카연합(AU)-정부간개발기구(IGAD)가 진행한 노력을 평가한다"라고 밝혔다.

수단 군부는 지난해 10월25일 쿠데타를 통해 권력을 장악한 뒤 국가비상사태를 선포했다. 이에 쿠데타에 반대하며 민간 정부로의 권력 이양을 요구하는 반정부 시위가 벌어졌고 군부가 무력으로 시위대를 진압하면서 국제사회의 비난의 목소리가 커졌다.

결국 지난 5일 군부와 민간 대표들은 2년간 민간인 주도의 과도 정부를 세우고 이후 선거를 통해 민간 정부를 구성하기로 합의했다.

이에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을 비롯해 국제사회는 수단에 민간 정부 수립의 길을 연 양측 간의 합의를 반겼다.

외교부는 "우리 정부는 민주적 평화와 경제적 번영을 향한 수단 국민들의 열망을 지지하며 향후 수단 내 관련 당사자 간 광범위한 협의를 통해 민간이 주도하는 과도정부가 조속히 구성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8:05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8:05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8:05 01/27
  • 두바이유 : 83.23하락 0.2918:05 01/27
  • 금 : 1930.00하락 12.618:05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