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LG, '메디컬 테스트 문제' 알몬테 영입 철회

새 외국인 타자 영입 절차 시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브라함 알몬테.(LG 트윈스 제공)
아브라함 알몬테.(LG 트윈스 제공)


(서울=뉴스1) 이상철 기자 =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도미니카공화국 출신의 외야수 아브라함 알몬테(33) 영입을 철회했다.

LG는 10일 "알몬테가 미국 현지에서 진행한 메디컬 테스트에서 구단의 기준에 부합하지 못하는 부분이 발견됐다. 이에 계약 합의를 철회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앞서 LG는 지난 6일 알몬테와 총액 80만달러(계약금 10만달러·연봉 40만달러·인센티브 30만달러) 조건으로 계약에 합의했다고 발표했는데 나흘 만에 이를 철회했다.

알몬테는 2013년 시애틀 매리너스에서 메이저리그(MLB)에 데뷔했고, 스위치히터가 가능한 타자다. 올해까지 메이저리그에서 통산 455경기 출전에 타율 0.235, 24홈런, 118타점, OPS(출루율+장타율) 0.676의 성적을 거뒀다.

올 시즌 마이너리그 트리플A에서는 80경기에 출전해 타율 0.293, 18홈런, 66타점, OPS 0.951로 활약했다.

알몬테는 금지약물을 복용한 전력이 있는데 2016년 볼데논 양성 반응이 나와 80경기 출전정지 징계 처분을 받았다.

알몬테와 계약을 철회한 LG는 다시 새 외국인 타자 영입에 나섰다.



 

  • 0%
  • 0%
  • 코스피 : 2480.40상승 11.5223:59 02/03
  • 코스닥 : 766.79상승 2.1723:59 02/03
  • 원달러 : 1229.40상승 9.123:59 02/03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23:59 02/03
  • 금 : 1876.60하락 54.223:59 02/03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이재명 "윤석열 정부, 통상전략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