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마시고 먹튀… 테이블엔 "저희 미성년자예요" 메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성년자 두명이 술을 먹고 남긴 메모./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미성년자 신분을 악용한 '먹튀' 사연이 공개돼 누리꾼들의 공분을 불러일으켰다.

지난 23일 온라인 커뮤니티 '엠엘비파크'에는 '요즘 어린애들 진짜 영악하네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최근 한 국밥집에서 목격한 일을 소개했다.

이날 A씨의 옆 테이블에 있던 남성 두 명은 음식을 먹다가 가게 외부에 위치한 화장실을 간다며 나갔다. 그러나 이 남성들은 시간이 한참 지나도 돌아오지 않았고 A씨가 직접 화장실 가서 확인해본 결과 이미 도주한 상태였다.

가게 직원은 곧바로 경찰에 신고했고 이후 도망간 남성들의 테이블에서 '저희 사실 미성년자예요. 죄송합니다'라고 적은 메모가 발견됐다.

이들은 미성년자에게 주류를 팔 경우 가게 측이 처벌받는다는 점을 악용한 것이었다. A씨는 "미성년자한테 술 팔았다고 신고 못할 거라 생각하고 그냥 도망가버린 것 같다"고 했다.

당시 두 남성은 22세라고 주장했다. 이에 직원은 신분증 검사를 하지 않고 소주 2병을 내준 것으로 전해졌다.

현행법상 미성년자에게 술을 팔다 적발된 업주는 청소년 보호법과 식품위생법에 따라 영업정지·폐쇄 또는 2년 이하의 징역이나 2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강한빛
강한빛 onelight92@mt.co.kr

머니S 강한빛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70%
  • 30%
  • 코스피 : 2476.86상승 23.718:05 03/31
  • 코스닥 : 847.52하락 2.9618:05 03/31
  • 원달러 : 1301.90상승 2.918:05 03/31
  • 두바이유 : 78.08상승 0.318:05 03/31
  • 금 : 1986.20하락 11.518:05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