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봉 100억 강사 이지영 "중요한 건 동기부여, 타인의 말 신경 안써도 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net '쇼미더머니11'
누적 수강생 350만명, 연봉 100억원대 사회탐구영역 1타 강사 이지영이 요즘도 새벽 4시반에 기상한다고 밝혔다.

지난 23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11'에서는 알젓(저스디스, 알티) 팀 던말릭의 세미파이널 무대가 공개 됐다.

음악으로 성공해 큰 돈을 벌고 싶은 야망을 담은 곡 '빡'을 준비한 던말릭은 경연 준비 중 대치동 학원을 방문해 이지영 강사를 만났다.

이지영씨는 앞서 "2014년에 연봉 100억원을 받고 그 아래로 내려간 적이 없다"며 연봉을 공개한 바 있다. 이날 이지영은 자신의 성공 비결에 대해 "저도 빡빡한 걸로는 한 빡 한다. 항상 제 시계의 알람이 새벽 4시30분에 맞춰져 있다"고 말했다.

가장 중요한 것은 '동기부여'라고 강조했다. 이지영씨는 "우리는 누구나 인생이라는 어항을 우리의 삶으로 채워나가고 있다"면서 "만약에 모래나 조약돌을 먼저 넣었다면 큰 돌을 넣을 공간이 안 나올 거다. 내가 성취해야 하는 것을 최우선으로 두는 것이 성공으로 가는 키워드"라고 조언했다.

이어 타인의 말에 신경쓸 필요가 없다는 점도 강조했다. 이지영씨는 "오랜 시간 강의를 해왔기 때문에 '잘한다, 못한다, 내용이 어땠다' 이런 평가들 앞에 노출되어 있다"면서 "'내가 내 삶의 주인이야. 성공으로 증명해 보이겠어'라는 마음으로 일어나는 게 중요하다"고 말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86상승 23.718:05 03/31
  • 코스닥 : 847.52하락 2.9618:05 03/31
  • 원달러 : 1301.90상승 2.918:05 03/31
  • 두바이유 : 78.08상승 0.318:05 03/31
  • 금 : 1986.20하락 11.518:05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