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혼2' 8일 최종회… 이재욱·고윤정, 해피엔딩 맞을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환혼: 빛과 그림자' 스틸컷 /사진=tvn 제공
'환혼: 빛과 그림자' 이재욱과 고윤정의 마지막회를 앞두고 결말에 시선이 쏠리고 있다.

tvN 주말드라마 '환혼: 빛과 그림자'(극본 홍정은 홍미란/연출 박준화/이하 '환혼2')가 8일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이날 '환혼2' 측이 장욱(이재욱 분)과 진부연(고윤정 분)의 행복한 투샷을 공개했다.

지난 7일 방송에서는 장욱(이재욱분)이 진부연(고윤정분) 몸 안에 깃든 낙수 혼을 알아보는 욱연커플의 모습이 공개돼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와 함께 극 말미 장욱과 진부연이 뜨겁게 포옹하며 사랑을 확인하는 모습으로 극이 마무리됐다.

이날8일 공개된 스틸에는 단꿈처럼 행복한 시간을 보내는 장욱과 진부연의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끌었다. 진부연을 들어 안은 장욱의 눈에서는 꿀이 뚝뚝 떨어졌다. 그는 진부연의 눈, 코, 입을 가슴에 새기듯 애틋하게 바라봤고 세상을 다 가진 듯 행복해 보인다.

진부연은 그런 장욱에게 안긴 채 미소로 화답하면서 장욱과의 훈훈한 투샷이 설렘을 안겼다. 욱연커플이 행복한 결말을 맞을 수 있을지 기대감이 높다.

'환혼2' 제작진은 "최종회는 욱연커플 로맨스의 절정이 될 것"이라며 "시청자의 가슴에 오랫동안 남을 엔딩이 되도록 모든 배우와 스태프가 최선을 다했다. 욱연커플의 굳건한 운명적 사랑이 어떤 결말을 맺을지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환혼2'는 역사에도 지도에도 존재하지 않은 대호국을 배경으로 영혼을 바꾸는 '환혼술'로 인해 운명이 비틀린 주인공들이 이를 극복하고 성장해가는 판타지 로맨스다. 8일 밤 9시10분 최종회가 방송된다.


 

신유진
신유진 yujinS@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신유진 기자입니다. 유익한 기사를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