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숨도 못쉬었다"…강소라, '3만9000원' 드레스의 비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소라가 연관검색어로 뜨는 강소라 드레스에 대해 입을 열었다. 사진은 지난 2014년 12월 홍콩에서 열린 'MAMA' 시상식에서의 배우 강소라. /사진=CJ E&M 제공
배우 강소라가 화제가 된 시상식 드레스를 언급했다.

16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배우 강소라와 장승조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DJ 김신영은 "강소라 드레스라는 연관 검색어가 있다. 지금까지 화제가 될 거라고 생각했냐"고 물었다. 강소라는 이에 "전혀 아니다. 그때도 화제가 될 줄 몰랐다. 지금도 연관어에 있을 정도면 놀랍다"고 밝혔다.

이어 강소라는 드레스를 입을 당시를 회상하며 "저 드레스가 많이 힘들었다. 몸을 구겨 넣었어야 했다. 횡격막을 닫고. 숨을 쉴 수 없는 드레스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여유있어 보인다. 저희만 그런 줄 알았다"는 김신영의 말에 강소라는 "아니다. (필라테스 배우면 횡격막을) 닫을 수 있다. 척추 뽑을 수 있다"고 덧붙여 폭소를 더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44%
  • 56%
  • 코스피 : 2476.88상승 8.2309:31 01/27
  • 코스닥 : 740.16상승 1.2209:31 01/27
  • 원달러 : 1228.90하락 1.809:31 01/27
  • 두바이유 : 83.23하락 0.2909:31 01/27
  • 금 : 1930.00하락 12.609:31 01/27
  • [머니S포토] 중대본 "일부시설 제외, 30일부터 실내마스크 착용의무 권고"
  • [머니S포토] 제2의 BTS 꿈꾸는 'TXT'  신보 더블밀리언 돌파 속에…
  • [머니S포토] 산업부 이창양 "산업혁신으로 위기 돌파"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새해도 금리 관련 불확실성 여전… 실물경제 위축 우려"
  • [머니S포토] 중대본 "일부시설 제외, 30일부터 실내마스크 착용의무 권고"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