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폭 인정' 유튜버 하늘, '더 글로리' 언급한 누리꾼 차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튜버 하늘이 인스타그램에서 학교폭력을 다룬 드라마 '더 글로리'를 언급하는 누리꾼을 차단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사진=유튜버 하늘 인스타그램
학교폭력 의혹을 인정한 유튜버 하늘이 학교 폭력을 다룬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더 글로리'를 언급한 누리꾼을 차단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지난 13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하늘한테 '더 글로리' 봤냐고 질문했는데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차단당했다'는 내용의 글이 게재됐다. 해당 글 작성자는 "오늘 하늘이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할 때 아무 생각 없이 '언니 더 글로리 봤어요?'라고 썼다가 차단당했다"며 억울함을 호소했다.

또 다른 누리꾼은 하늘에 인스타그램 다이렉트 메시지(DM)로 '도둑이 제 발 저리시는 거예요?'라며 '왜 더 글로리 봤냐고 물어보기만 해도 차단하세요?'라고 질문했다. 이어 "과민반응 심하네요"라며 "최근 인기작 봤는지 단지 궁금해서 묻는건데"라며 황당함을 감추지 못했다.

하늘은 현재 인스타그램 게시물 댓글창을 전부 막아둔 상태다.

하늘은 지난 2020년 학창시철 학교 폭력 주동자였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당시 제보자에 따르면 하늘은 이유 없이 돈을 뺏고 여러 차례 폭행을 가하기도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하늘은 "어렸을 때 철없이 행동했던 과거와 제 자신이 참으로 부끄러워진다"고 말하며 학폭 논란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그러나 사과한 지 3일만에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활동을 재개하며 또 다시 비판을 받은 바 있다.


 

  • 59%
  • 41%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8:05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8:05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8:05 01/27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27
  • 금 : 1929.40하락 0.618:05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