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 나라로 먼저 떠나신 엄마… 카톡으로 기억할게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카카오가 카카오톡 내 '추모 프로필' 기능을 신설했다고 17일 밝혔다. /사진=카카오
카카오가 카카오톡 내 추모 공간을 마련했다. 소중한 사람이 세상을 떠나더라도 프로필 공간에서 계속 애도할 수 있는 기능이 추가됐다.

카카오는 '추모 프로필' 기능을 오픈했다고 17일 밝혔다. 추모 프로필은 카카오톡에서 고인을 애도하고 추억할 수 있는 기능이다. 고인의 휴대폰을 해지하거나 휴면 상태가 되더라도 카카오톡 프로필이 '(알 수 없음)'으로 변경되지 않고 프로필 공간에서 고인을 추모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과거엔 고인이 된 이용자가 카카오톡을 사용하지 않으면 1년 뒤 휴면 탈퇴가 진행돼 카카오톡을 유지하기 어려웠지만 이번 추모 프로필 기능으로 고인이 된 지인들을 더 오래 기억할 수 있게 됐다.

직계 가족 요청 시 고인의 프로필은 추모 프로필로 전환된다. 고인 프로필 사진 옆에 국화꽃 아이콘이 만들어지고 1:1 채팅방을 통해 추모 메시지를 보낼 수 있다. 전달된 메시지는 발신자만 확인할 수 있어 개인적인 추모의 공간으로 사용할 수 있다.

추모 프로필로 전환되면 추모 메시지 보내기 기능 외 선물하기, 송금하기, 보이스톡 등의 메뉴는 제외된다. 추모 프로필 전환이 되는 과정에서 고인의 개인정보나 대화 내역 정보들은 유가족을 포함해 다른 이에게는 제공되지 않으며 추모 프로필 전환 전 사용자가 설정한 멀티 프로필 또한 유지된다.

추모 프로필 전환 시 고인의 카카오톡 내 모든 그룹 채팅방에는 'OO님이 기억할 친구로 전환됐다'는 메시지와 함께 자동 나가기 처리가 진행되며 친구 목록 내 고인의 이름 옆에 추모 아이콘이 표시되어 고인 여부를 알 수 있다. 설정을 통해 추모 프로필 노출 여부도 유가족이 결정할 수 있다.

추모 프로필 전환은 고인 직계가족의 신청이 필요하며 고인의 가족임을 증빙하기 위해 고인의 통신사 증빙 서류, 가족관계증명서, 신청인 신분증 등을 내야 한다.

추모 프로필 유지 기간은 5년이며 추가 연장 시 10년까지 유지할 수 있다. 연장 신청이 없을 경우 추모 프로필은 종료되고 자동 탈퇴 처리가 진행된다. 이미 카카오톡을 탈퇴해 이미 '알 수 없음'으로 전환된 고인의 계정의 경우는 추모프로필 이용이 어렵다.

카카오는 "카카오톡 이용자가 고인이 됐을 경우 가족 구성원들이 고인의 친구들에게 부고를 알릴 수 있도록 지원하고 추모의 공간을 통해 함께 슬픔을 나눌 수 있도록 추모 프로필을 선보이게 됐다"고 전했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0.03상승 10.2310:45 02/02
  • 코스닥 : 759.47상승 8.5110:45 02/02
  • 원달러 : 1219.20하락 12.110:45 02/02
  • 두바이유 : 83.60상승 2.6910:45 02/02
  • 금 : 1942.80하락 2.510:45 02/02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서울 택시 기본요금 인상, 승객 기다리는 택시
  • [머니S포토] 벤츠가 만든 전기차 '더 뉴 EQS SUV'…가격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한은 이창용, 제1회 BOK-KCCI 세미나 참석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