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제 이렇게 컸어" 최지우, 붕어빵 딸과 행복한 설 인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최지우가 훌쩍 자란 딸과 함께 행복한 명절 일상을 공개했다./사진=최지우 인스타그램
배우 최지우가 훌쩍 자란 딸과 함께 행복한 명절 일상을 공개했다.

전날(22일) 최지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는 글과 함께 딸과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최지우는 반려견과 딸의 모습을 번갈아 바라보며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다. 특히 고개를 들어 엄마와 눈맞춤하는 딸의 사랑스러운 뒷 모습이 네티즌들의 미소를 자아낸다.

최지우는 1975년생으로 지난 2018년 9세 연하 비연예인과 결혼했다. 이후 2020년 46세 나이에 딸을 출산했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5.08하락 25.3918:05 01/31
  • 코스닥 : 740.49상승 1.8718:05 01/31
  • 원달러 : 1231.90상승 4.518:05 01/31
  • 두바이유 : 82.63하락 1.5418:05 01/31
  • 금 : 1939.20하락 6.418:05 01/31
  • [머니S포토] 비비지, 계묘년 토끼해 맞아 미니3집 '베리어스'로 컴백
  • [머니S포토] 유연석X차태현, 유쾌한 멍뭉미 형제
  • [머니S포토] 이재명 "미분양 주택 분양가 매입, 부실 건설사 특혜"
  • [머니S포토] 박홍근 "검찰, 이재명 소환 세번째까지가 국민 상식"
  • [머니S포토] 비비지, 계묘년 토끼해 맞아 미니3집 '베리어스'로 컴백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