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민♥ 김준호 "전 부인과 이혼하러 법원 갔다가 팬에 사인해줬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미디언 김준호가 자신의 이혼 경험담을 전했다. /사진=SBS
코미디언 김준호가 자신의 이혼 경험담을 털어놨다.

지난 24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는 멤버들이 괌으로 첫 해외여행을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새 프로젝트 '장가 가기 투어'를 시작했다. 첫 번째 일정으로 괌 이혼 총괄 법원 방문을 마친 이들은 햄버거를 먹으며 이야기를 나눴다.

게스트로 출연한 김용명은 "준호 형이 유일하게 법원 현장 가서 이혼을 하지 않았냐"며 "법원 나와서 음식 뭘 먹었냐"고 물었다.

이에 김준호는 "이혼하러 법원에 너무 일찍 갔더니 30분을 기다리라더라"며 "전 부인과 30분동안 차에 있었는데 적막이 흘렀다"고 회상했다.

탁재훈이 "그럴 땐 노래를 들어야지"라고 조언하자 장동민과 김동명은 이승기의 '결혼해 줄래'와 이적의 '다행이다'를 추천해 웃음을 안겼다.

김준호는 "이혼하는데 50 커플 정도 있었다"며 "이혼하기 위해 줄을 선 부부가 나한테 사인을 해달라더라"며 웃지 못할 사연을 공개했다.

그는 "(사인을) 해줘야 하나 싶었는데 그 사람들은 나쁜 이유로 이혼하는 것 같지 않아서 둘 다 사인을 해줬다"고 덧붙였다.

김준호는 지난 2006년 2살 연상 연극배우와 결혼했으나 12년만인 지난 2018년 협의 이혼했다. 이후 김준호는 KBS 공채 개그맨 후배이자 같은 소속사 식구인 9살 연하 코미디언 김지민과 지난해 4월 열애를 인정하고 공개 연애 중이다.


 

  • 55%
  • 45%
  • 코스피 : 2469.72상승 1.0709:14 01/27
  • 코스닥 : 740.44상승 1.509:14 01/27
  • 원달러 : 1228.50하락 2.209:14 01/27
  • 두바이유 : 83.23하락 0.2909:14 01/27
  • 금 : 1930.00하락 12.609:14 01/27
  • [머니S포토] 제2의 BTS 꿈꾸는 'TXT'  신보 더블밀리언 돌파 속에…
  • [머니S포토] 산업부 이창양 "산업혁신으로 위기 돌파"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새해도 금리 관련 불확실성 여전… 실물경제 위축 우려"
  • [머니S포토] 미치에다 슌스케 내한 "韓 환대 따뜻… 감동받았다"
  • [머니S포토] 제2의 BTS 꿈꾸는 'TXT'  신보 더블밀리언 돌파 속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