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타, 최고경영진 지각변동… 토요다 아키오 사장은 회장으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토요다 아키오 사장(오른쪽)이 토요타자동차 회장에 오른다. 왼쪽은 사토 코지 신임 사장. /사진=로이터
일본 토요타자동차가 26일 사토 코지(53) 집행임원(비등기 임원)이 사장 겸 최고경영자(CEO)에 오른다고 발표했다. 사토 고지 신임 사장은 오는 4월1일 취임해 6월 정기 주총 후 대표이사에 오른다.

토요다 아키오(66) 사장은 이사회 의장 겸 회장에 오르는데, 우치야마다 다케시(76) 회장은 퇴임하지만 이사회엔 남는다.

사토 사장 내정자는 1969년생으로 와세다 대학 기계공학과를 졸업한 뒤 1992년 토요타자동차에 입사해 토요타의 고급 브랜드 렉서스의 수석 엔지니어, 부사장과 토요타의 최고 브랜드 책임자 등을 거쳤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88.35상승 9.1518:05 03/21
  • 코스닥 : 802.53상승 0.3318:05 03/21
  • 원달러 : 1311.20상승 1.118:05 03/21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18:05 03/21
  • 금 : 1941.10하락 41.718:05 03/21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친환경·AI 기술 적용 '2023년형 비스포크 라인업' 공개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