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그레, 바나나맛우유 용기 재활용 '일상단반사' 캠페인 성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빙그레가 바나나맛우유 용기를 분리배출하는 '일상단반사' 캠페인을 성황리에 마쳤다. 빙그레 캠페인에 참여한 창원 무동초등학교 학생들. /사진=빙그레
빙그레가 바나나맛우유 용기를 분리배출하는 '일상단반사' 캠페인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27일 밝혔다.

'일상단반사' 캠페인은 '일상 속에서 모은 바나나맛우유 단지 용기가 어두운 밤길을 지켜주는 반사경으로 다시 태어나요'라는 의미의 활동이다. 지난해 9월부터 약 3개월 간 진행된 일상단반사 캠페인을 통해 전국의 초등학생들이 직접 종이 재질의 친환경 '제로 웨이스트 박스'에 바나나맛우유 용기를 수거하는 활동을 펼쳤다.

수거된 용기는 바나나맛우유 단지 모양의 단지 반사경으로 재활용해 캠페인에 참여한 모든 학생들에게 제공됐다. 단지 반사경은 키링 형태의 액세서리로 착용 시 빛이 반사돼 보행자의 위치를 인지하게 해주고 안전에 도움이 되는 물품이다.

이번 캠페인은 플라스틱을 직접 수거하는 경험을 통해 학생들에게 올바른 분리 배출 방법을 인지시키고 자원순환의 이해를 돕기 위해 기획됐다. 전국 48개교 2만6000여 명의 초등학생이 캠페인에 참여했으며 캠페인 기간에는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참여 학생들에게 바나나맛우유, 바나나맛우유 키링 등을 제공해 즐거움을 더했다.

빙그레 관계자는 "많은 학생들의 자발적인 참여 덕분에 캠페인을 성공적으로 진행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많은 소비자 분들이 즐겁게 참여할 수 있는 친환경 캠페인을 기획해 환경 보호에 앞장서는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빙그레는 환경 보호에 앞장서는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천하고 있다. 떠먹는 발효유의 대명사인 요플레는 2012년부터 요플레 컵 용기 경량화를 통해 플라스틱 사용량을 절감해왔다.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6.12상승 1.53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