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기정 광주시장 "어디에도 없는 광주다움 통합돌봄 시작"

4월 시작 앞두고 광주다움 통합돌봄 비전 발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이 26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광주다움 통합돌봄 사업설명회'에 참석해 통합돌봄 비전을 발표하고 있다./사진=광주시
광주광역시가 4월부터 시민 누구나 돌봄이 필요한 순간 도움을 받을 수 있는 '광주다움 통합 돌봄'을 추진한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26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광주다움 통합돌봄 사업설명회'에서 비전 발표에 앞서 "나의 부모, 가족, 언젠가는 '나'의 미래인 만큼 많은 어려움이 따르겠지만 내 일이라 여기고 시작해 보자"고 밝혔다.

강 시장은 "광주시가 전국 최초로 선도적으로 시행해 나갈 광주다움 통합돌봄 시작도 전에 타 지자체에서 벤치마킹하고 있다"며 "첫 시작에 큰 의미가 있는 만큼 실패를 두려워하지 말고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이날 설명회는 오는 4월 '광주다움 통합돌봄' 사업의 본격적인 시행을 앞두고 최일선 업무담당자들의 이해를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5개 자치구 통합돌봄 전담부서 관계자, 97개 행정복지센터 동장, 사례관리 담당자 등 공무원 400여 명이 참석했다.

강 시장은 '광주다움 통합돌봄' 사업의 성공을 위해서는 최일선 업무담당자들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당부하고 사업 추진 과정, 의의 등을 설명했다.

시는 앞서 민선 8기 복지 분야 1호 공약으로 '광주다움 통합돌봄' 사업 추진을 위한 서비스 모형 체계를 구축했다.

'광주다움 통합돌봄' 서비스는 빈틈없는 전 생애주기 지역사회 통합돌봄 서비스망 구축이 목표다.

시민 누구나 질병이나 사고, 노쇠, 장애 등으로 돌봄이 필요할 때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다. 영유아, 아동·청소년, 노인, 장애인, 1인 가구(청년·장년) 등 소득재산, 연령, 장애 여부와 무관하다.

필요한 서비스마다 시민 스스로 신청해야 하는 번거로움을 해소하기 위해 '돌봄콜(1660-2642, 4월 1일 개통)' 단일 신청 창구를 개설했다. 초고령 노인과 심한 장애인, 은둔?고립 1인가구는 선제적으로 의무 방문해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시민은 직접 찾아 나선다.

신청이 접수되면 동 사례관리 담당자가 현장 방문을 통해 돌봄이 필요한 정도를 확인하고 1대 1 맞춤 돌봄 계획을 수립해 △기존 제도권 돌봄서비스 우선 연계 △기존 제도에서 부족한 7대 광주돌봄 서비스 △갑작스러운 위기 상황에 따른 긴급돌봄 서비스 등을 지원하게 된다.

7대 광주돌봄 서비스는 △취사·청소·세탁 등 가사 지원 △영양식 등 식사 지원 △병원 등 동행 지원 △방문진료 등 건강 지원 △인공지능(AI)안부전화 등 안전 지원 △간단수리?방역 등 주거 편의 △단기 일시보호 등이다.

야간이나 공휴일, 갑작스러운 사고?질병 등으로 즉시 돌봄이 필요한 상황에서 제도권 내 돌봄서비스를 적시에 사용하기 어려운 경우에는 긴급돌봄서비스를 제공해 돌봄 공백을 촘촘하게 메워 나갈 계획이다.

서비스 대상은 경제적 형편이 아닌 '돌봄의 필요도'에 따라 결정된다. 서비스 비용은 기준중위소득 85% 이하 소득자의 경우 지원받을 수 있고, 초과하는 시민은 본인 부담으로 이용하면 된다.

광주시는 자치구와 소통, 협업에 특히 공을 들였다. 자치구와 여러 차례 사전협의를 진행하고 직접 업무를 담당하는 실무인력이 참여하는 전담팀(TF)을 구성해 현장 목소리를 반영한 서비스 모형을 설계했다.

전담팀(TF)에는 자치구 외에도 민간과 시의회·전문가가 참여해 14차례 밀도 있는 회의를 진행했다. 또 시민토론회 등 복지현장과 시민사회의 의견을 모으는 자리를 마련, 각계 협업을 통해 서비스 체계를 구축했다.

법적 근거와 사업기반을 준비하기 위해 시의회와 협력해 조례를 제정하고, 운영지침을 구성했다. 보건복지부와도 신설 사업 사전협의를 마쳤다.

오는 3월까지 자치구별로 서비스 제공 기관을 공모하며, 담당 공무원과 민간 제공인력에 대한 사전교육 등 준비를 거쳐 4월부터 대시민 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이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9.51상승 21.1613:07 03/22
  • 코스닥 : 808.97상승 6.4413:07 03/22
  • 원달러 : 1307.60하락 3.613:07 03/22
  • 두바이유 : 73.74상승 3.4313:07 03/22
  • 금 : 1941.10하락 41.713:07 03/22
  • [머니S포토]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국내 출시… '2052만원부터'
  • [머니S포토] 근본부터 철저히…英 정통 오프로더 '그레나디어' 아시아 최고 공개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국내 출시… '2052만원부터'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