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죠스바도 오른다"… 롯데제과, 과자·빙과류 가격 최대 20% 인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롯데제과가 제과류 및 빙과류 등 일부 제품 가격을 2월1일부터 인상한다. 죠스바 제품 이미지. /사진=롯데제과
롯데제과가 제과류 및 빙과류 등 일부 제품의 가격을 다음 달 1일부터 순차적으로 인상한다고 27일 밝혔다.

제과류 주요 제품인 자일리톨의 경우 용기제품 중량을 기존 87g에서 100g으로 늘리면서 가격도 기존 5000원에서 6000원으로 인상한다. 몽쉘도 기존 192g에서 204g으로 중량을 키우고 가격도 3000원에서 3300원으로 10% 상향 조정한다.

가나초콜릿과 목캔디는 기존 1000원에서 1200원으로 20% 인상된다. 마가렛트는 기존 3000원에서 3300원으로 10% 오르고, 초코빼빼로와 꼬깔콘은 기존 1500원에서 1700원으로 각각 13% 인상된다.

빙과류 주요 제품으로는 스크류바와 죠스바가 기존 500원에서 600원으로 20% 인상된다. 월드콘, 찰떡아이스, 설레임은 각각 1000원에서 1200원으로 인상된다. 나뚜루 파인트 제품 10종도 기존 1만2900원에서 1만4900원으로 15% 상향 조정된다.

롯데제과 관계자는 "이번 가격 인상은 원재료, 포장재 등 거의 모든 원부자재 가격이 상승한데다 인건비, 물류비 등 제반 경비 상승으로 원가부담이 감내할 수 있는 수준을 넘어섰다는 판단에 내려진 조치"라고 설명했다.


 

  • 0%
  • 0%
  • 코스피 : 2388.35상승 9.1518:05 03/21
  • 코스닥 : 802.53상승 0.3318:05 03/21
  • 원달러 : 1311.20상승 1.118:05 03/21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18:05 03/21
  • 금 : 1982.80상승 9.318:05 03/21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친환경·AI 기술 적용 '2023년형 비스포크 라인업' 공개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