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김기현 '철새 정치' 비판에 "굉장히 위험한 말씀"

"尹대통령 전당대회 참석 컨벤션 효과 기대"
나경원 불출마 "잘못하면 당 침체로 연결될까 우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민의힘 당권주자인 안철수 의원이 26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펜앤드마이크 5주년 후원자 대회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2023.1.26/뉴스1 ⓒ News1 조태형 기자
국민의힘 당권주자인 안철수 의원이 26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펜앤드마이크 5주년 후원자 대회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2023.1.26/뉴스1 ⓒ News1 조태형 기자


(서울=뉴스1) 한상희 기자 = 국민의힘 당권 주자인 안철수 의원은 27일 '철새 정치' '당 바깥에서 온 대권주자'라는 김기현 의원의 비판에 대해 "굉장히 위험하신 말씀"이라고 반박했다.

안 의원은 이날 CBS라디오 '박재홍의 한판승부'에 출연, "50만명에 가까운 (전체 당원의) 절반(을 넘는) 신규 당원들도 정권 교체를 위해 모여든 분들인데 김기현 의원 말 그대로라면 이분들께도 모욕이 될 수 있는 발언"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김 의원을 겨냥해 "저는 윤심(尹心·윤석열 대통령 의중) 팔이를 싫어한다"고 했다. '김 의원이 두 차례 대통령 관저 초대를 받은 데 비해 아직 관저를 못 가보지 않았느냐'는 취지의 질문에 "김기현 의원과 관련된 소식은 실시간으로 전달이 된다"면서 "저는 이걸 적극적으로 홍보에 이용하거나 이럴 생각이 전혀 없다"고 했다.

안 의원은 "윤 대통령이 열심히 노력해서 화물연대 같은 것들을 제대로 처리하면서 지지율을 올리고 있는데 거기에는 아무런 공헌도 하지 않은 사람들이 그걸 팔고 다니는 건 별로 바람직하지 않다"고 비판했다.

윤 대통령이 전날 당 지도부와 오찬에서 '3월8일 전당대회는 꼭 참석하겠다'고 밝힌 데 대해서는 "(대통령의) 전당대회 참석을 꼭 부정적으로 생각하지 않는다"면서 "그전에 사례가 없었던 것도 아니고, 성행에도 도움이 되고 컨벤션 효과도 있지 않을까 그런 기대를 하고 있다"고 했다.

전당대회 불출마 선언을 한 나경원 전 의원에 대해서는 "사실은 이번에 출마해가지고 전당대회 흥행에 도움도 주고 선의의 경쟁도 하기를 바랐는데 정말 아쉬운 마음이 있다"고 밝혔다.

안 의원은 "중진 의원인데 출마를 하지 말라고 도처에서 압력도 들어오고 연판장들이 나왔다. 이런 것들을 나 전 의원뿐만 아니라 저도 처음 경험하기 때문에 (낯선 당의 모습에 당황스럽다) 그런 표현을 썼던 것 같다"고 당 상황을 비판했다.

'나 전 의원의 불출마 이후 지지도가 굉장히 많이 상승했다'는 질문에는 "저는 제 개인의 유리라는 관점에서 보지 않는다"며 "잘못하면 국민들이 실망을 해서 당의 침체로 연결되지 않을까 하는 점들이 굉장히 우려가 된다"고 했다.

안 의원은 최근 이회창 전 총재와 김종인 전 비대위원장 등 정치권 원로를 잇달아 만난 것과 관련, "두 분 말고도 사실은 10여분 정도를 뵈었다"며 "다들 공통적인 관심사가 결국은 이번 선거에서 가장 중요한 수도권이라고 말씀하셨다"고 전했다.

그는 "민주당은 이미 준비가 끝났다. 거기는 대표를 포함해서 선출직 최고위원 전원이 수도권"이라며 "국민의힘이 이번 전당대회를 통해서 진용을 갖출 타이밍"이라고 말했다.

이어 "내년에 당 대표 기준은 수도권에서 이길 수 있는 사람"이라며 "저는 수도권 3선 의원에다가 항상 중도와 2030 표심을 고정적으로 가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