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와 다른 친구 이해하고 존중하기…'안녕, 루시!' [신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안녕, 루시(을파소 제공)
안녕, 루시(을파소 제공)

(서울=뉴스1) 김정한 기자 = 새 학년, 새 학기를 앞둔 초등학생들의 가장 큰 고민은 '새로운 친구를 사귀는 것'이다. 이 책은 같은 반이 된 새 친구와 마음의 거리를 좁히고 친구가 되는 방법을 소개한다.

새로운 환경에서 낯선 타인과 관계를 형성하는 것은 아이는 물론 어른에게도 큰 용기가 필요한 일이다. 나를 잘 알지 못하는 누군가에게 마음을 연다는 것도 생각처럼 쉬운 일은 아니다.

이 책에는 어딘가 달라 보이는 '루시'와 토끼들이 등장한다. 토끼들은 루시를 보고 자신들과 달라서 '이상하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루시를 경계하며 탐색하기 시작한다. 이들이 어떻게 가까워질 수 있을까?

토끼들은 도시락이나 학교에 오는 방법 등 모든 것이 똑같을 것으로 생각했지만, 그 누구도 같지 않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또한 생각과 취향이 달라도 서로에게 좋은 친구가 될 수 있음을 알게 된 토끼들은 루시에게 "안녕!"하고 인사를 건넨다.

저자는 이 책을 통해 나와 다름이 틀리거나 이상한 것이 아님을 깨닫고, 친구의 다른 부분들을 수용하며 먼저 다가가는 용기와 방법을 배우라고 말한다. 또한 조급해하지 말고, 상대방이 마음을 열 때까지 기다리는 방법도 알려 준다.

서로 다른 모양의 퍼즐이 모여 새로운 그림을 완성하듯 친구의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존중해 준다면 서로에게 둘도 없는 특별한 존재가 될 수 있음을 배울 수 있다.

◇ 안녕 루시!/ 파토 메나 글·그림/ 김정하 옮김/ 을파소/ 1만5000원



 

  • 0%
  • 0%
  • 코스피 : 2434.94상승 25.7218:05 03/28
  • 코스닥 : 833.51상승 5.8218:05 03/28
  • 원달러 : 1298.80하락 2.718:05 03/28
  • 두바이유 : 74.77하락 0.3718:05 03/28
  • 금 : 1973.50상승 19.718:05 03/28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 [머니S포토] 첫 정규 솔로로 컴백한 뱀뱀
  • [머니S포토] 김형두 "검수완박 입법 절차 우려됐다"
  • [머니S포토] 노동부 이정식 "불공정·불합리 관행 근절시 노사 모두 윈-윈"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