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최진실 딸' 최준희, 연예인급 미모 폭발…"퍼스널 컬러는 무시해" [N샷]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준희/최준희 인스타그램 캡처
최준희/최준희 인스타그램 캡처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고(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가 연예인급 미모를 드러냈다.

최준희는 27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슬슬 퍼스널 컬러 무시하는 여자, 겨울 쿨 딥은 내게 의미가 없어요"라는 글과 함께 자신의 '셀카'를 올렸다.

공개한 사진에서 최준희는 얼룩 무늬가 들어간 상의 위에 퍼 재킷을 걸쳐입은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투명한 피부와 시원한 이목구비 등 빼어난 미모가 돋보이는 모습이다.

한편 최준희는 2003년생으로 올해 세는 나이로 21세다. 44㎏ 체중 감량으로 큰 화제를 모았으며, 인플루언서로 대중과 소통 중이다.



 

  • 0%
  • 0%
  • 코스피 : 2388.35상승 9.1518:05 03/21
  • 코스닥 : 802.53상승 0.3318:05 03/21
  • 원달러 : 1311.20상승 1.118:05 03/21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18:05 03/21
  • 금 : 1982.80상승 9.318:05 03/21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친환경·AI 기술 적용 '2023년형 비스포크 라인업' 공개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