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구, 이슬람교 서울중앙성원서 외국인 결핵검진 시행

만 15세 이상 외국인 200명 대상…결핵 환자 무료 치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무료 결핵 검사(용산구 제공).
무료 결핵 검사(용산구 제공).


(서울=뉴스1) 전준우 기자 = 서울 용산구는 전날 이슬람교 서울중앙성원에서 '찾아가는 결핵검진'을 시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결핵검사 대상은 이슬람교 서울중앙성원을 이용하는 만 15세 이상 외국인 약 200명이다.

결핵검진은 대한결핵협회의 협조를 통해 이동식 장비를 활용한 흉부방사선 검사와 객담검사로 진행된다.

검사 결과 결핵이 확인되면 구 보건소 또는 의료기관으로 연계한 치료가 이뤄진다. 치료비는 무료.

결핵은 폐에 발생하는 감염병으로, 발병 초기에는 특별한 증상이 없을 수 있다.

단 2주 이상 기침, 가래, 무기력, 식욕부진, 체중감소, 발열, 호흡곤란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 경우 의사의 진찰이 필요하다.

용산구보건소 관계자는 "결핵은 조기발견과 치료 등 적극적인 관리가 중요하다"며 "의사 처방에 따라 정해진 시간에 꾸준히 약을 복용하면 완치가 가능하다"고 말했다.

한편 용산구보건소는 △구민 대상 무료 결핵검사 △신생아와 영유아 대상 결핵예방접종(BCG접종) 등 결핵관리 사업을 지속 추진하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