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해운대, 강풍 불자 엘시티 유리창 깨져… 15㎝ 파편 떨어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부산 해운대구 엘시티에서 깨진 유리 파편./사진=뉴스1(해운대경찰청 제공)
부산에 강풍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해운대에 위치한 초고층 주상복합아파트인 엘시티의 고층부 유리창이 깨져 인근 도로에 유리 파편이 떨어지는 일이 발생했다.

28일 해운대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26분쯤 부산 해운대구 중동의 엘시티 앞 도로에 유리 파편이 떨어졌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이 확인한 결과 엘시티 랜드마크타워동 63~64층 사이에 위치한 유리창이 파손돼 있었다.

해당 유리 조각은 가로 15㎝, 세로 15㎝ 크기로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경찰은 유리 파편이 추가 낙하할 가능성에 대비해 아파트 인근 도로에 폴리스 라인을 설치했다.

해당 유리창은 파편이 떨어지기 전 이미 파손된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강풍이 불면서 해당 유리창이 추가로 깨진 것으로 추정된다.

기상청에 따르면 부산에는 이날 오전 10시40분을 기해 강풍주의보가 발효됐다. 해운대 지역에는 순간최대풍속이 11m/s로 관측됐다.
부산 해운대구 엘시티 유리가 깨졌다.(/사진=뉴스1(해운대경찰청 제공)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416.16하락 8.3209:37 03/24
  • 코스닥 : 818.73상승 6.5409:37 03/24
  • 원달러 : 1287.20상승 8.909:37 03/24
  • 두바이유 : 76.12상승 1.5309:37 03/24
  • 금 : 1995.90상승 46.309:37 03/24
  • [머니S포토] 美 해군 '소항모' 마킨 아일랜드함
  • [머니S포토] 공효진, 눈부신 후광…이정도쯤이야
  • [머니S포토] 역대 최고 사양 '갤럭시 북3 울트라' 한달여간 판매량 2.5배 ↑
  • [머니S포토]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제1차 전체회의
  • [머니S포토] 美 해군 '소항모' 마킨 아일랜드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