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혜련 "동생 조지환, 아내 가만두지 않아…집안 스테미너는 굴"

KBS 2TV '편스토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S 2TV 방송화면 갈무리
KBS 2TV 방송화면 갈무리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코미디언 조혜련이 절친한 동료 박수홍에게 귀한 '삼배체굴'을 선물하며 그의 활력을 응원했다.

지난 2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박수홍이 출연해 조혜련에게 삼배체굴을 선물 받은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수홍은 삼배체굴을 소개하며 "기운이 넘치는 절대 식재료, 삼배체굴은 생식 기능을 빼서 3배로 커지고 영양분이 그 안에 엄청 담겼다. 자기 자신의 생식을 끊어내서 내 생식을 키운 거다"라고 말하며 웃었다.

그는 이어 삼배체굴을 보내준 조혜련에게 영상통화를 걸어 "이런 걸 보냈냐"고 했고, 조혜련은 "왜 보냈냐면 우리 집안의 스테미너가 굴이었다"라며 "내 남동생도 알지 않나, 화제 되지 않았나, (아내를) 가만 두지 않아 가지고"라고 했다. 앞서 조혜련 동생인 조지환 부부는 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활력이 넘치는 걸로 화제가 된 바 있다.

박수홍은 "저 집안이 저걸로 남자들 힘을 키웠다"라며 조혜련에게 "너무 고맙다"고 했다. 조혜련은 "우리가 맨날 친구친구하면서도, 수홍이 힘들 때도 못 챙겨 준 것 같아서, 이제 2세도 예쁘게 낳아야 하지 않나"고 응원했다.

이에 박수홍은 "저는 꼭 자녀를 낳고 싶다"라며 "반려묘 다홍이에게 예쁜 동생, 여동생으로 부탁한다고 말하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박수홍은 비뇨기과 검사를 공개, 의사와 통화에서 '남성 호르몬이 평균보다 떨어져있다'는 말을 들었다. 이는 스트레스 때문이라고. 또한 의사는 "정자 수는 수치상으로 괜찮은데, 많다고 그래서 임신이 되는 건 아니다"라며 "임신이 되려면 운동력이 있어야 하는데 많이 떨어져 있다"고 말했고, 박수홍은 근심어린 표정을 지었다.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