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들어가기엔 늦었나" 테슬라 주가, 한주 만에 33% 폭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사진=로이터
미국 전기차(EV) 업체인 테슬라의 주가가 지난 한 주 간 33% 폭등하면서 2013년 5월 이후 주간 단위로 최고 상승률을 보였다.

29일 금융권에 따르면 지난 27일(현지 시각) 뉴욕 증시에서 테슬라 주가는 전 거래일보다 11% 오른 177.90달러로 장을 마감했다.

전날에도 테슬라의 주가는 11%가량 급등한 바 있다.

이로써 테슬라 주가는 주간 기준으로 33%, 올해 첫 거래일인 지난 3일 종가와 비교해선 65% 상승했다.

앞서 테슬라는 지난해 주가가 65% 급락해 상장 이후 12년만에 최악 수준으로 치달았다.

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가 트위터를 인수하며 한눈을 팔자 투자자들이 이에 실망해 주식을 대거 매도한 영향이다.

하지만 지난 25일 시장 예상치를 뛰어넘는 실적을 발표하면서 테슬라의 주가는 급반등했다.

테슬라는 매출이 243억2000만달러, 주당 순익이 1.19달러라고 발표했다. 이는 시장 예상치(매출 241억6000만달러, 주당 순익 1.13달러)를 상회하는 수준이다.

테슬라가 호실적을 기록한 데다 지난해 투자자들의 매도세가 과했다고 판단함에 따라 투자자들이 다시 테슬라의 주식을 사는 것으로 풀이된다.

다만 현지 시각으로 오는 31일과 다음 달 1일 진행되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는 테슬라를 비롯한 전기차 업체의 주가 상승에 복병이 될 수 있다.

연준이 매파적인 태도를 보이면 테슬라의 주가 상승세가 꺾일 수 있다는 관측이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6.96상승 28.6118:05 03/22
  • 코스닥 : 813.43상승 10.918:05 03/22
  • 원달러 : 1307.70하락 3.518:05 03/22
  • 두바이유 : 73.74상승 3.4318:05 03/22
  • 금 : 1949.60상승 8.518:05 03/22
  • [머니S포토] sb다가가는 봉사단, 국민의례 갖는 이승로 성북구청장
  • [머니S포토] 영화 '찬란한 나의 복수' 주역들의 파이팅!
  • [머니S포토] 진짜가 나타났다, '안재현·백진희' 그려낼 케미 기대속에
  • [머니S포토]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국내 출시… '2052만원부터'
  • [머니S포토] sb다가가는 봉사단, 국민의례 갖는 이승로 성북구청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