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늬 "'런닝맨'서 류승룡 이름표 떼려다 손가락 깁스…자괴감 들어"

28일 '놀라운 토요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방송화면 갈무리
tvN 방송화면 갈무리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배우 이하늬과 과거 SBS '런닝맨'에서 깁스를 한 사연을 털어놨다.

28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놀라운 토요일'에는 영화 '유령'의 주역 이하늬, 박소담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하늬는 "이름표를 떼는 예능에서 (류)승룡 선배 이름표를 떼겠다고, 그 일념 하에 잡아 뜯느라 손가락이 나가서 깁스를 한 거다, 버티는 남자를 그렇게 한 거다"라며 "손을 보고 자괴감이 들었다. 화기애애한 분위기로 다녀가겠다"며 웃었다.

그러면서 "저는 음악 들을 때 음으로 듣는 스타일이라 진짜 큰일났다. 잘 기대어서 가야겠다"고 했다. 이에 김동현도 "저도 음으로 들어서 가사가 잘 안 들린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하늬가 출연한 '유령'은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 0%
  • 0%
  • 코스피 : 2434.94상승 25.7215:30 03/28
  • 코스닥 : 833.51상승 5.8215:30 03/28
  • 원달러 : 1298.80하락 2.715:30 03/28
  • 두바이유 : 74.77하락 0.3715:30 03/28
  • 금 : 1953.80하락 3015:30 03/28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 [머니S포토] 첫 정규 솔로로 컴백한 뱀뱀
  • [머니S포토] 김형두 "검수완박 입법 절차 우려됐다"
  • [머니S포토] 노동부 이정식 "불공정·불합리 관행 근절시 노사 모두 윈-윈"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