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늬 "'런닝맨'서 류승룡 이름표 떼려다 손가락 깁스…자괴감 들어"

28일 '놀라운 토요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방송화면 갈무리
tvN 방송화면 갈무리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배우 이하늬과 과거 SBS '런닝맨'에서 깁스를 한 사연을 털어놨다.

28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놀라운 토요일'에는 영화 '유령'의 주역 이하늬, 박소담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하늬는 "이름표를 떼는 예능에서 (류)승룡 선배 이름표를 떼겠다고, 그 일념 하에 잡아 뜯느라 손가락이 나가서 깁스를 한 거다, 버티는 남자를 그렇게 한 거다"라며 "손을 보고 자괴감이 들었다. 화기애애한 분위기로 다녀가겠다"며 웃었다.

그러면서 "저는 음악 들을 때 음으로 듣는 스타일이라 진짜 큰일났다. 잘 기대어서 가야겠다"고 했다. 이에 김동현도 "저도 음으로 들어서 가사가 잘 안 들린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하늬가 출연한 '유령'은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 0%
  • 0%
  • 코스피 : 2424.48상승 7.5218:05 03/23
  • 코스닥 : 812.19하락 1.2418:05 03/23
  • 원달러 : 1278.30하락 29.418:05 03/23
  • 두바이유 : 76.12상승 1.5318:05 03/23
  • 금 : 1995.90상승 46.318:05 03/23
  • [머니S포토] 美 해군 '소항모' 마킨 아일랜드함
  • [머니S포토] 공효진, 눈부신 후광…이정도쯤이야
  • [머니S포토] 역대 최고 사양 '갤럭시 북3 울트라' 한달여간 판매량 2.5배 ↑
  • [머니S포토]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제1차 전체회의
  • [머니S포토] 美 해군 '소항모' 마킨 아일랜드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