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홀로 다녀오겠다" 당부에도…野의원 25명 귀가길 '마중'

오전 출석 때는 의원 약 15명…조사 종료 후에는 최소 25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8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출석해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 사건 관련 검찰 조사를 마치고 나서고 있다. 2023.1.28/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8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출석해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 사건 관련 검찰 조사를 마치고 나서고 있다. 2023.1.28/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서울=뉴스1) 이서영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8일 대장동·위례 개발 비리 연루 의혹으로 서울중앙지검에 출석, 12시간30분간의 조사를 마친 후 귀가했다. 이 대표의 귀가길은 민주당 소속 25명의 의원과 지지자들이 배웅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후 10시53분쯤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사를 나섰다. 마스크를 벗으며 활짝 웃는 얼굴을 한 이 대표는 "역시 수사가 아닌 정치를 하고 있었다는 느낌이 든다"며 잠시 소회를 밝힌 후 준비된 차량에 몸을 실었다.

이 대표의 차량은 곧바로 박홍근 원내대표와 정청래·박찬대·서영교·장경태 최고위원을 비롯해 민주당 소속 현역의원 30명과 지지자들이 있는 서울중앙지검 앞으로 향했다.

이 대표는 차량에서 내려 자신을 기다리던 이들과 악수하며 이야기를 나눴다. 민주당 의원들은 이 대표는 또 연단에 올라 지지자들에게 가볍게 4차례 정도 묵례를 하며 감사를 표했다.

지지자들이 몰리자 의원들은 이 대표가 이동할 수 있게 길을 터줬고 이 대표는 곧바로 차량에 탑승해 현장을 떠났다.

앞서 이날 오전 이 대표의 검찰 출석 현장에는 15명가량의 현역의원이 동행했다. 방탄 비판을 의식한 이 대표가 나홀로 출석 입장을 밝혔지만 일부 의원들은 "혼날 각오를 하고 왔다"며 동행을 강행했다.

이 대표의 검찰 출석에 민주당 의원들이 동행하자 국민의힘에선 날을 세우며 '방탄 논란'을 제기했다.

장동혁 국민의힘 원내대변인은 논평에서 "변호인만 대동하고 조용히 검찰에 출석하겠다더니 처럼회를 동원해 방탄 종합선물세트를 준비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장 원내대변인은 "이 대표가 처럼회 의원들에게 잘 싸워달라고 부탁하자 처럼회 의원들이 일사불란하게 방탄작전을 펼치고 있다"고도 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8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출석해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 사건 관련 검찰 조사를 마치고 나서며 입장을 밝히고 있다. 2023.1.28/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8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출석해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 사건 관련 검찰 조사를 마치고 나서며 입장을 밝히고 있다. 2023.1.28/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 0%
  • 0%
  • 코스피 : 2476.86상승 23.718:05 03/31
  • 코스닥 : 847.52하락 2.9618:05 03/31
  • 원달러 : 1301.90상승 2.918:05 03/31
  • 두바이유 : 78.08상승 0.318:05 03/31
  • 금 : 1986.20하락 11.518:05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