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시즌 7·8호골' 작렬 토트넘, 프레스턴에 3-0 완승

FA컵 16강 진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 AFP=뉴스1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 AFP=뉴스1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이 멀티골로 시즌 7·8호골을 작렬, 팀 승리를 책임졌다.

손흥민은 29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프레스턴 딥데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프레스턴과의 2022-23 영국축구협회(FA)컵 32강전에서 후반 5분 선제골, 후반 24분 추가골을 터뜨렸다. 토트넘은 손흥민의 멀티골과 '이적생' 아르나우트 단주마의 쐐기골을 합쳐 3-0 완승을 챙겼다.

이날 토트넘은 위고 요리스, 해리 케인, 피에르 에밀 호이비에르 등 일부 주축 선수들을 선발에서 제외시켰지만, 손흥민은 변함없이 선발 출전했다.

토트넘은 초반 프레스턴의 밀집 수비에 막혀 고전했다. 하지만 손흥민 만큼은 몸이 가벼웠다.

손흥민은 전반 16분 왼발 감아차기 슈팅, 전반 25분 오른발 중거리 슈팅으로 유효 슈팅을 기록하는 등 초반부터 과감한 시도로 존재감을 드러냈다.

또한 공격진에서 호흡을 맞춘 이반 페리시치와 전반 21분 이대일 패스로 돌파를 시도하고, 전반 43분 데얀 클루셉스키에게 침투 패스를 건네 골키퍼와 일대일 찬스를 만드는 등 동료와의 호흡도 좋았다.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오른쪽)ⓒ 로이터=뉴스1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오른쪽)ⓒ 로이터=뉴스1


결국 손흥민은 장기인 감아차기 중거리 슈팅으로 팀의 선제골까지 책임졌다.

손흥민은 후반 5분 상대 수비가 다가서기 힘들 만큼 먼 거리에서 강력한 슈팅으로 골문 구석을 찔렀다.

1월5일 크리스털 팰리스와의 EPL 19라운드에서 득점한 후 침묵이 이어졌던 손흥민은 24일 만에 다시 골 맛을 봤다.

손흥민은 득점 후 그 자리에 그대로 서서 먼 곳을 응시, 그동안 다소 답답했을 감정을 후련하게 털어냈다.

손흥민의 활약은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완전히 자신감이 올라온 손흥민은 후반 24분 한 골을 더 추가했다.

페널티 박스 안에서 페리시치의 패스를 받아 침착하게 돌아선 뒤 슈팅, 다시 한 번 골문을 열었다.

이번 시즌 EPL서 4골,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에서 2골을 기록했던 손흥민은 이날 FA컵서 터뜨린 2골로 시즌 7·8호 득점을 기록하게 됐다. 손흥민은 후반 40분 브라이언 힐과 교체돼 휴식을 취했다.

토트넘은 겨울 이적 시장을 통해 데려온 아르나우트 단주마가 후반 42분 쐐기골까지 기록, 기분 좋은 3-0 완승과 함께 16강 진출을 확정했다.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과 동료들ⓒ AFP=뉴스1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과 동료들ⓒ AFP=뉴스1




 

  • 0%
  • 0%
  • 코스피 : 2475.75상승 22.5912:11 03/31
  • 코스닥 : 844.62하락 5.8612:11 03/31
  • 원달러 : 1292.20하락 6.812:11 03/31
  • 두바이유 : 77.78하락 0.2612:11 03/31
  • 금 : 1997.70상승 13.212:11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