잉글랜드 축구 전설의 짧고 굵은 극찬 "SONNY IS BACK"

손흥민, FA컵 32강 프레스턴 상대로 멀티골
주요 패널들로부터 칭찬 쏟아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왼쪽) ⓒ AFP=뉴스1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왼쪽) ⓒ AFP=뉴스1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손흥민이 돌아왔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이 멀티골로 활약하자, 잉글랜드 축구 전설들이 극찬을 쏟아냈다.

손흥민은 29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프레스턴 딥데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프레스턴과의 2022-23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32강전에서 후반 5분 선제골, 후반 24분 추가골을 터뜨렸다.

토트넘은 손흥민의 멀티골과 '이적생' 아르나우트 단주마의 쐐기골을 합쳐 3-0 완승을 챙겼다.

이날 손흥민은 초반부터 남다른 움직임으로 유효 슈팅을 기록했고, 결국 후반 5분 장기인 절묘한 감아차기로 선제골을 뽑아냈다. 이어 후반 24분에는 감각적으로 돌아선 뒤 간결한 슈팅으로 추가골까지 넣었다.

1월5일 크리스털 팰리스와의 EPL 19라운드 득점이 마지막이었던 손흥민은 24일 만에 골 맛을 봤다. 더해 6골에 머물렀던 이번 시즌 통산 득점도 8골까지 끌어올렸다.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M ⓒ AFP=뉴스1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M ⓒ AFP=뉴스1


손흥민이 득점 침묵을 깨고 맹활약하자, 잉글랜드 축구 전설들은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잉글랜드 역사상 최고의 공격수 중 한 명으로 꼽히는 게리 리네커는 '손흥민이 돌아왔다(SONNY IS BACK). 굉장히 멋진 2골과 함께' 라는 짧지만 의미심장한 글을 SNS에 올렸다.

BBC스포츠 패널이자 EPL 전설인 앨런 시어러는 "우리가 알고 있던 손흥민의 모습을 확인했다. 손흥민은 해트트릭을 해도 이상하지 않았다"고 칭찬했다. 또 다른 EPL 출신 해설가 마이크 리차즈는 "좋은 컨디션을 가진 손흥민이 상대 골문을 향해 쇄도하면 누구도 막기 힘들다는 걸 다시 깨달았다"고 했다.

토트넘 출신의 은퇴한 미드필더 저메인 제나스 역시 "손흥민이 불꽃을 찾았다. 기분 좋은 일"이라며 기뻐했다.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오른쪽) ⓒ 로이터=뉴스1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오른쪽) ⓒ 로이터=뉴스1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