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진 털어낸 손흥민, 멀티골 작렬… 토트넘 FA컵 16강 진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손흥민이 멀티골을 넣으며 토트넘을 FA컵 16강에 올려놨다. /사진=로이터
토트넘 훗스퍼가 손흥민의 멀티골을 앞세워 2022~23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16강에 올라섰다.

토트넘은 29일(한국시각) 영국 프레스턴의 딥데일에서 벌어진 프레스턴 노스 엔드와의 2022~23 FA컵 4라운드(32강전) 원정경기에서 3-0으로 이겨 16강에 진출했다.

토트넘은 해리 케인을 벤치에 앉혀두고 손흥민과 데얀 쿨루솁스키, 이반 페리시치를 선발로 내세웠다. 주로 손흥민이 원톱으로 활용됐지만 3명의 선수가 돌아가면서 공격 최전방을 자유롭게 휘젓는 전형을 보였다.

토트넘은 전반에는 고전했다. 프레스턴 선수들이 수비벽을 두껍게 하고 역습을 노리는 전술을 썼기 때문.

골문을 열기 위해 적극적인 공격에 나섰던 손흥민은 후반 5분 만에 그림과 같은 감아차기 중거리포로 프레스턴의 골문을 열었다.

프레스턴의 역습도 만만치 않았지만 불과 19분 뒤 손흥민이 이반 페리시치의 패스를 받아 두 번째 골을 넣었다. 페리시치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은 페널티지역 안쪽에서 수비 2명을 등지고 왼발 터닝 슈팅으로 멀티골을 성공시켰다.

손흥민의 활약 속에 2골차 리드를 잡으면서 안토니오 콘테 감독은 곧바로 올리버 스킵과 에메르손 로얄을 비롯해 이번 겨울 이적시장에서 데려온 아르나우트 단주마를 투입했다.

손흥민은 후반 40분 브라이언 힐과 교체돼 홀가분한 마음으로 경기장을 나왔다.

단주마는 후반 42분 쿨루솁스키의 어시스트를 받아 토트넘 데뷔전에서 골을 터뜨리며 팀의 3-0 대승을 완성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6.74상승 1.810:09 03/29
  • 코스닥 : 837.30상승 3.7910:09 03/29
  • 원달러 : 1297.40하락 1.410:09 03/29
  • 두바이유 : 77.89상승 3.1210:09 03/29
  • 금 : 1973.50상승 19.710:09 03/29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 [머니S포토] 첫 정규 솔로로 컴백한 뱀뱀
  • [머니S포토] 김형두 "검수완박 입법 절차 우려됐다"
  • [머니S포토] 노동부 이정식 "불공정·불합리 관행 근절시 노사 모두 윈-윈"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