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관계 동영상 유포할거야"… 전 여친 협박한 대학생, 징역 1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헤어진 여친에게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하겠다고 협박한 중국인 대학생이 법원으로부터 징역 1년을 선고 받았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중국인 대학생이 헤어진 여자친구에게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하겠다고 협박했다가 실형을 살게 됐다.

29일 광주지방법원 형사12부(재판장 김혜선)에 따르면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촬영물 등 이용협박), 협박 혐의로 기소된 중국인 대학생 A씨(23)에게 징역 1년을 선고하고 40시간의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이수와 아동·청소년 관련 기관, 장애인 관련 기관에 각 3년의 취업제한도 명령했다.

A씨는 지난해 5월쯤 광주의 한 대학교와 주거지 등에서 헤어진 여자친구에게 교제 기간에 촬영한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하겠다고 협박한 혐의 등으로 기소됐다.

A씨는 피해자에게 "사적인 내용 전부 공개해서 사람들이 모두 보게 만들까"라고 협박하는 등 피해자를 괴롭혔다. 그는 "화가 난다. 죽이고 싶다" 등의 메시지를 수차례 보내 협박한 혐의도 받았다.

조사결과 A씨는 헤어진 여자친구가 다른 남성과 만나는 것 같다며 이 같은 범행을 저질렀다.

재판부는 "성관계 동영상 유포하겠다고 협박하는 등 죄책이 가볍지 않다. 피해자는 엄벌을 탄원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다만 피고인이 이 사건 이전까지 대한민국에서 어떤 형사 처벌전력이 없는 점, 소지하고 있던 동영상을 유포하지는 않는 것으로 보이는 점 등 여러 양형 조건을 고려해 형을 정했다"고 덧붙였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4.49하락 0.4709:13 03/27
  • 코스닥 : 825.33상승 1.2209:13 03/27
  • 원달러 : 1299.20상승 4.909:13 03/27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09:13 03/27
  • 금 : 1983.80하락 12.109:13 03/27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