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오픈 사나이' 조코비치, 10번째 정상… 메이저대회 22번째 우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노박 조코비치가 지난 29일(한국시각)에 열린 호주오픈 결승에서 스테파노스 치치파스를 꺾고 우승했다. 사진은 우승 이후 기자회견에 나선 조코비치. /사진=로이터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세계랭킹 5위)가 올해 첫 테니스 메이저대회인 호주오픈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호주 오픈 남자 단식 사상 첫 10번째 우승이자 대회 28연승 기록까지 달성했다.

조코비치는 지난 29일(한국시각)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세계 랭킹 4위 스테파노스 치치파스(그리스)와의 남자 단식 결승에서 세트스코어 3-0(6-3 7-6 7-6)으로 승리했다. 거의 매 세트 접전 양상이었지만 한 세트도 내주지 않았고 2시간56분만에 승리를 거뒀다.

지난 2021년 우승 이후 2년만에 우승컵을 탈환한 조코비치는 통산 10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 상금으로 297만5000호주달러(약 26억1300원)를 받았다. 특히 이번 우승으로 조코비치는 메이저대회 22번째 단식 우승을 차지해 라파엘 나달과 함께 이 부문 공동 선두에 올랐다.

호주오픈과 특히 인연이 깊은 조코비치는 지난 2018년 16강전에서 정현에 패한 이후 28연승을 내달렸다. 이후 2019년부터 2021년까지 대회 3연패를 달성했다. 하지만 지난 해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하지 않아 대회 출전이 무산됐다.

치치파스는 지난 2021년 프랑스오픈 이후 두 번째 메이저대회 결승 무대에 올랐다. 하지만 당시에 이어 이번에도 조코비치의 벽을 넘지 못했다. 당시 1,2세트를 모두 따냈지만 역전패를 당한 그는 이번에는 한 세트도 따지 못했다. 2,3세트에서는 타이브레이크까지 가는 접전을 펼쳤지만 거기까지였다.


 

차상엽
차상엽 torwart@mt.co.kr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뉴스를 만들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9.22하락 5.7418:05 03/27
  • 코스닥 : 827.69상승 3.5818:05 03/27
  • 원달러 : 1301.50상승 7.218:05 03/27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7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7
  • [머니S포토] '전사의 방패(WS)' 한미연합훈련
  • [머니S포토] 봄향기 물씬…시민·상춘객 반기는 서울의 벚꽃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출석하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전사의 방패(WS)' 한미연합훈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