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 아침 최저 영하 12도… 수도권, 낮부터 최대 3㎝ 눈·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는 31일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2도로 평년 수준의 추위가 전망된다. 낮 기온은 평년보다 다소 높을 것으로 보인다. 사진은 지난 25일 오전 서울 광화문네거리 출근길 모습. /사진=뉴스1
오는 31일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2도로 평년 수준 추위가 전망된다. 낮부터 수도권과 강원 일부지역에 최대 3㎝의 눈이나 비가 오고 서울도 늦은 오후부터 눈발이 날릴 것으로 예상된다.

30일 기상청에 따르면 오는 31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고,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2도~0도, 낮 최고기온은 4도~11도로 예보됐다. 아침 기온은 평년(아침 최저 영하 12도~0도)과 비슷하겠지만 낮 기온은 평년(낮 최고 1~8도)보다 다소 높을 것으로 보인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영하 3도 ▲인천 영하 2도 ▲춘천 영하 10도 ▲강릉 영하 2도 ▲대전 영하 5도 ▲대구 영하 5도 ▲전주 영하 4도 ▲광주 영하 4도 ▲부산 영하 1도 ▲제주 2도 등이다.

예상 낮 최고 기온은 ▲서울 6도 ▲인천 6도 ▲춘천 4도 ▲강릉 9도 ▲대전 9도 ▲대구 9도 ▲전주 10도 ▲광주 11도 ▲부산 10도 ▲제주 13도 등이다.

오는 31일 낮부터 중부 지방을 중심으로 눈이나 비가 예보됐다. 경기 북부와 강원 중·북부 내륙과 강원 중·북부 산지에는 낮 12시쯤 눈이나 비가 내릴 전망이다. 오후 3시쯤에는 서울과 경기 남부 내륙, 강원 남부 내륙 및 산지에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이 날릴 것으로 보인다.

경기북부 지역은 일단 눈이 오는 31일 오후 6시쯤 그치겠으나 이튿날(2월1일) 오전 6시까지는 눈이 날리거나 빗방울이 떨어지는 형태로 지속될 전망이다. 예상 적설량은 강원 중·북부 내륙 및 산지에 1~3㎝, 그밖의 지역에선 0.1㎝ 미만이 예보됐다.

환경부에 따르면 원활한 대기 확산 영향으로 전국의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에서 '보통' 수준이 예상된다.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