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기석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5월에 완전 해제될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가 오는 5월 완전히 해제될 가능성이 제기됐다. 정기석 코로나19 특별대응단장 겸 국가감염병위기대응 자문위원장(왼쪽)이 30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별관에서 정례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이르면 오는 5월 병원과 버스, 지하철에서도 마스크 착용 의무가 해제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정기석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특별대응단장 겸 국가감염병위기대응 자문위원장은 30일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별관에서 열린 정례 브리핑에서 "우리가 마스크를 의무적으로 착용하지 않아도 되는 시기는 오는 5월 정도면 충분하다고 개인적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모든 위원회나 각 본부를 중심으로 그때까지 나오는 자료들을 충분히 검토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이날 0시부터 의료기관과 약국, 감염취약시설, 대중교통수단 등을 제외한 실내에서 마스크 착용 의무는 권고로 전환됐다.

정 위원장은 코로나19 확진자의 7일간 격리의무 해제에 대해서는 아직 논의가 더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격리를 다 풀었을 때 주변에 바이러스를 전파할 수 있어 조금 더 지켜봐야 한다"며 "질병관리청에서 관련 실험을 마치고 여러 여건이 조성이 돼야 가능할 것이다"고 신중한 태도를 보였다. 그러면서 "국내 코로나19 위기 단계가 '심각'에서 '경계'나 '주의'로 내려가야 본격적인 논의가 가능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정 위원장은 코로나19 엔데믹 전환의 마지막 단계인 일반 의료체계 전환은 오는 10~11월이면 가능할 것으로 전망했다.

그는 "코로나19에 걸렸다고 국가에서 별도의 예산을 편성해서 지원하는 것이 아닌 건강보험 체제 하에서 일반 병원서 진료받고 치료받을 수 있는 시기로 전환하는 것은 오는 10~11월쯤이 바람직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 0%
  • 0%
  • 코스피 : 2477.27상승 24.1111:38 03/31
  • 코스닥 : 844.50하락 5.9811:38 03/31
  • 원달러 : 1289.60하락 9.411:38 03/31
  • 두바이유 : 77.78하락 0.2611:38 03/31
  • 금 : 1997.70상승 13.211:38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