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내딸 희귀병 고백… '♥하하' 별 "투병 중 A형 독감 겹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별이 희귀병을 앓고 있는 막내딸의 근황을 전했다. 사진은 지난 2021년 1월 KBS 2TV '트롯 전국체전' 촬영을 위해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를 방문한 별. /사진=뉴스1
가수 별이 희귀병인 길랭바레 증후군을 앓고 있는 막내 딸 송이의 근황을 전했다.

30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코너 '전설의 고수'에는 가수 별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박명수는 "막내가 아팠다던데"라고 말문을 떼며 별과 가족들의 안부를 물었다.

이에 별은 "셋째가 갑자기 병원에 입원하게 돼 사실 어제까지 병원에 있었다"며 "요즘 유행인 A형 독감으로 아팠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별은 최근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 방송에 출연해 막내 딸 송이가 길랭바레 증후군 투병 생활을 하고 있다고 알렸다.

그는 "온 가족이 너무 힘들었다"며 "남편은 웃으며 방송을 해야 해서 더 힘들어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아이가 아픈 건 또 다르더라. 대신 아파주고 싶었다"라며 "남편은 그때 이후로 술도 많이 줄였고 담배도 끊었다"고 고백했다.

길랭바레 증후군은 팔다리에 통증과 마비 등의 증상이 오는 희귀 질환으로 마땅한 치료 방법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