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전 동료 잭 그레인키… 캔자스시티와 1년 재계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잭 그레인키가 캔자스시티와 1년 재계약을 맺었다. 사진은 그레인키의 투구 모습. /사진= 로이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베테랑 투수 잭 그레인키가 캔자스시티에서 선수 생활을 이어간다.

31일(한국시각) MLB닷컴은 소식통을 인용해 "그레인키가 캔자스시티와 1년 재계약을 맺었다"고 보도했다. 그레인키의 올해 연봉은 800만달러~1000만달러 사이로 알려졌고 성과에 따른 보너스를 받게 된다. 그레인키는 지난해 26경기에 선발 등판해 4승9패 평균자책점 3.68의 성적을 냈다.

그레인키는 지난 2004년 캔자스시티에서 데뷔했다. 20년 가까이 빅리그에서 뛰며 정상급 투수로 성장했다. 특히 2009년엔 16승을 따내며 사이영상을 받았다.

이후 밀워키, LA 에인절스, LA 다저스, 애리조나, 휴스턴을 거쳐 지난해 다시 친정팀 캔자스시티로 돌아왔다. 다저스에서는 류현진과 한솥밥을 먹으며 선발 로테이션을 구축했다.

현역 투수 중에는 선발 등판(514번)과 투구 이닝(3247이닝) 부문 1위다. 다승은 저스틴 벌랜더(244승)에 이어 2위(223승), 탈삼진(2882개)은 3위에 올라 있다.

대체선수대비 승리기여도(WAR)는 76.4로 현역 선수 중 마이크 트라웃와 저스틴 벌랜더에 이어 3위를 기록 중이다.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6.12상승 1.5318:05 03/24
  • 금 : 1995.90상승 46.3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