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올해 수소차 1만6920대에 보조금 준다… 버스·화물·청소차도 혜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차의 수소차 넥쏘. /사진=현대차
환경부가 올해 수소차 구매보조금 지원규모를 확정했다.

31일 환경부는 지자체와 함께 올해 수소차 보급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이날부터 오는 2월7일까지 총 3차례에 걸쳐 지자체 대상 수소차 보조사업 설명회를 연다.

올해 수소차 보조금은 총 1만6920대로 승용 1만6000대, 버스 700대, 화물·청소차 220대에 지급될 예정이다. 특히 상업용 수소차(버스 및 화물·청소차) 지원 대상 물량은 지난해 340대에 비해 2배 이상인 920대로 늘어났다.

환경부는 지자체와 함께 올해 적극적으로 수요를 발굴하는 등 수소차 보급정책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일부 지자체에서는 지난 16일부터 '무공해차 통합 누리집'을 통해 수소차 보조금 신청·접수를 시작했으며 수소차를 구매하고자 하는 개인이나 법인은 거주하는 지자체에서 승용차 기준으로 2250만원의 수소차 구매 보조금을 받을 수 있다. 다만 지자체별 공고 물량 및 총 보조금 규모가 다를 수 있다.

환경부는 이번 권역별 설명회를 통해 지난해 수소차 보급 우수 사례를 공유하고, 수소충전소 설치 현황 등 지역별 보급 여건을 고려한 맞춤형 보급사업 추진 방향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박연재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관은 "2030 국가 온실가스 감축목표(NDC)는 무공해차인 수소차 보급 없이 달성하기 어려우며, 이를 위해 수소차 보급을 위한 정책적 노력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라며 "특히 올해부터 수소 상용차의 본격적인 보급을 위해 지원 물량이 늘어난 만큼 지자체와 협력하여 민간과 공공의 수소 상용차 수요를 적극 발굴하고 보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1.63하락 3.3312:43 03/27
  • 코스닥 : 825.21상승 1.112:43 03/27
  • 원달러 : 1298.10상승 3.812:43 03/27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2:43 03/27
  • 금 : 1983.80하락 12.112:43 03/27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출석하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출석하는 한동훈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