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예나 46점' KB손해보험, 우리카드에 3-2 역전승…'봄 배구' 희망 이었다(종합)

한국도로공사는 KGC인삼공사에 3-0 완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31일 오후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22-23 V리그 남자부 우리카드 우리WON과 KB손해보험 스타즈의 경기에서 KB손해보험 비예나가 득점에 성공한 뒤 기뻐하고 있다. 2023.1.31/뉴스1 ⓒ News1 민경석 기자
31일 오후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22-23 V리그 남자부 우리카드 우리WON과 KB손해보험 스타즈의 경기에서 KB손해보험 비예나가 득점에 성공한 뒤 기뻐하고 있다. 2023.1.31/뉴스1 ⓒ News1 민경석 기자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남자 프로배구 KB손해보험이 우리카드를 잡고 봄배구를 향한 희망을 이었다.

KB손해보험은 31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우리카드와의 도드람 2022-23시즌 V리그 남자부 5라운드 첫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2(23-25 20-25 34-32 25-21 15-10)로 이겼다. 먼저 두 세트를 내주고도 이를 뒤집고 승자가 됐다.

갈 길이 바빴던 KB손해보험은 9승16패(승점 27)를 기록, 5위 한국전력(승점 32)와의 격차를 5점으로 좁혔다.

아울러 KB손해보험은 이번 시즌 우리카드와의 역대 전적에서 3승2패로 우위를 점했다.

3연승을 달리다 2연패를 기록한 우리카드는 승점 1점만을 추가한 채 14승11패(승점 39)를 기록했다. 2위 현대캐피탈(승점 46)과의 차이는 7점 차다.

KB손해보험은 안드레스 비예나(등록명 비예나)가 46점으로 양 팀 최다 득점을 기록, 펄펄 날았다. 황경민과 박진우도 각각 15점과 12점으로 제 몫을 다했다.

우리카드는 리버맨 아가메즈(등록명 아가메즈)가 31점, 김지한이 19점을 냈지만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31일 오후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22-23 V리그 남자부 우리카드 우리WON과 KB손해보험 스타즈의 경기에서 3대2로 승리한 KB손해보험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2023.1.31/뉴스1 ⓒ News1 민경석 기자
31일 오후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22-23 V리그 남자부 우리카드 우리WON과 KB손해보험 스타즈의 경기에서 3대2로 승리한 KB손해보험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2023.1.31/뉴스1 ⓒ News1 민경석 기자


'5라운드의 중요성'을 강조했던 두 팀은 치열하게 맞붙었다. 홈팀 우리카드가 나경복과 아가메즈의 '쌍포'를 앞세워 먼저 두 세트를 잡았다.

하지만 KB손해보험은 3세트부터 대역전극을 만들었다.

일곱 번의 듀스가 이어진 32-32의 살얼음 승부에서 상대 범실로 반등의 기회를 잡았고, 이어 김완종의 속공을 박진우가 블로킹으로 돌려 세우며 극적 승리를 따냈다.

이후부터는 KB손해보험의 시간이었다.

4세트에서 황경민의 오픈 성공을 앞세워 25-21로 승리, 세트스코어 균형을 맞춘 KB손해보험은 5세트에서도 비예나의 3연속 득점 등을 앞세워 기세 좋게 치고 나갔다.

이어 14-11의 유리한 상황에서 우리카드 최석기의 속공을 박진우가 다시 한 번 블로킹으로 돌려세워, 0-2로 뒤지던 경기를 3-2 대역전승으로 마무리했다.

한국도로공사(KOVO제공)
한국도로공사(KOVO제공)


여자부에선 한국도로공사가 KGC인삼공사를 잡고 3연승을 기록했다.

한국도로공사는 같은 날 대전충무체육관에서 열린 KGC인삼공사와의 원정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0(25-23 25-15 25-19) 승리를 챙겼다.

한국도로공사는 14승11패(승점 41)를 기록, 3연승과 함께 리그 3번째로 승점 40점 고지를 밟았다.

동시에 '승점 6점짜리' 맞대결을 펼쳤던 4위 KGC인삼공사(승점 35)와의 격차를 6점 차이로 벌렸다.

이날 한국도로공사는 캐서린 벨(등록명 캣벨)이 21점, 박정아가 12점, 배유나가 11점으로 활약했다. KGC인삼공사는 엘리자벳 이네 바르가(등록명 엘리자벳)가 19점을 냈지만 다른 선수들이 한 자릿수 득점에 그쳤다.

한국도로공사는 1세트 초반 9-16까지 크게 뒤졌지만 이후 배유나의 속공과 박정아의 오픈 득점을 시작으로 차근차근 추격, 25-23 대역전승을 거뒀다.

이후 완전히 흐름을 바꾼 한국도로공사는 이후 위기가 없었다. 2세트를 25-15의 넉넉한 점수 차로 잡고, 3세트에선 24-19에서 정대영의 서브 득점으로 경기를 3-0 승리로 마무리했다.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23:59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23:59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23:59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23:59 03/24
  • 금 : 1983.80하락 12.123:59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