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킹 9개'로 역전승 이끈 KB 박진우 "3세트부터 매듭이 풀렸다"

'46점' 비예나 "5세트 해도 힘들지 않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손해보험의 박진우 ⓒ News1 안영준 기자
KB손해보험의 박진우 ⓒ News1 안영준 기자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남자 프로배구 KB손해보험의 박진우가 개인 블로킹인 9개를 기록, 승리의 일등 공신이 됐다. 박진우는 "3세트부터 매듭이 풀렸다"는 소감을 전했다.

박진우의 활약을 앞세운 KB손해보험은 31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우리카드와의 도드람 2022-23시즌 V리그 남자부 5라운드 첫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2(23-25 20-25 34-32 25-21 15-10)로 이겼다.

갈 길이 바빴던 KB손해보험은 9승16패(승점 27)를 기록, 5위 한국전력(승점 32)과의 격차를 5점으로 좁혔다.

이날 박진우를 포함한 KB손해보험은 1~2세트에서 크게 흔들리며 두 세트를 모두 내줬으나, 3세트부터 완전히 다른 팀이 돼 역전을 일궜다.

박진우는 "초반에는 혼자 어떻게 해야할지 정신이 없었다. 하지만 3세트에서 (나)경복이의 파이프 공격을 잡고 나서부터 매듭이 풀렸다. 한 번 매듭이 풀리니까 이후로는 5세트까지 흐름이 우리에게 넘어왔다"고 경기를 되돌아봤다.

이어 "요즘 우리 팀이 하나로 뭉쳐 있다. 그 덕분에 이길 수 있었다. 승리해서 정말 기쁘다"며 밝게 웃었다.

이날 박진우는 9개의 많은 블로킹을 잡아냈다. 단순히 숫자만 많았던 것도 아니다. 3세트 33-32 듀스 상황과 5세트에서 경기를 끝내는 등 순도 높은 블로킹으로 승리에 앞장섰다.

박진우는 "최다 블로킹을 해서 너무 좋다. 앞으로 계속 (최다 블로킹을) 할 수 있도록 더 노력해야 한다"면서 "팀 순위가 아직 밑에 있는 만큼 더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31일 오후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22-23 V리그 남자부 우리카드 우리WON과 KB손해보험 스타즈와의 경기에서 KB손해보험 선수들이 득점에 성공한 뒤 기뻐하고 있다. 2023.1.31/뉴스1 ⓒ News1 민경석 기자
31일 오후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22-23 V리그 남자부 우리카드 우리WON과 KB손해보험 스타즈와의 경기에서 KB손해보험 선수들이 득점에 성공한 뒤 기뻐하고 있다. 2023.1.31/뉴스1 ⓒ News1 민경석 기자


이어 "안드레스 비예나(등록명 비예나)가 오늘 리시브가 잘 되면 계속 맨투맨을 하라고 옆에서 각인시켜줬다. 비예나를 믿고 그대로 했는데 잘 맞았다"면서 "블로킹 개수가 많은 것도 좋지만 내 블로킹으로 경기를 끝냈다는 점이 너무 짜릿하다"며 웃었다.

한편 이날 배구장은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가 해제돼 다수의 관중과 치어리더 등이 '노 마스크'로 경기를 함께했다.

2021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힘든 시간을 보냈던 박진우로선 코로나19의 종식이 다가왔음을 의미하는 '노 마스크'가 더욱 남다를 수밖에 없다.

박진우는 "이젠 끝이 보이는 것 같다. 팬들의 함성을 더 잘 들을 수 있어서 좋다. 코로나19가 나를 너무 좋아하는 것 같은데, 이제는 더는 걸리고 싶지 않다"며 멋쩍게 웃었다.

한편 이날 46점을 책임진 비예나는 "훈련했던 모습들이 경기장에서 나와서 더 기분이 좋다. 모든 선수들이 영리한 배구를 해서 이길 수 있었다"면서 "하지만 우리는 여전히 많은 승리가 필요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비예나는 최근 2경기 연속 풀세트 접전을 치르는 등 힘든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는 우려에 대해 "한국에 처음 왔을 때는 그 전에 좋은 훈련을 하지 못해서 컨디션이 좋지 않았다. 하지만 지금은 좋은 컨디션을 유지하고 있다"고 했다.

이어 "오늘도 5세트를 했지만 힘들지 않았다"면서 "팀원들과 점점 더 맞아가는 덕분에 힘들지 않은 경기를 하는 것 같다. 나는 팀 덕분에 기쁘다. 팀도 나의 퍼포먼스로 기쁘기를 바랄 뿐"이라는 견해를 피력했다.

31일 오후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22-23 V리그 남자부 우리카드 우리WON과 KB손해보험 스타즈의 경기에서 KB손해보험 비예나가 공격을 시도하고 있다. 2023.1.31/뉴스1 ⓒ News1 민경석 기자
31일 오후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22-23 V리그 남자부 우리카드 우리WON과 KB손해보험 스타즈의 경기에서 KB손해보험 비예나가 공격을 시도하고 있다. 2023.1.31/뉴스1 ⓒ News1 민경석 기자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