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 환경보호 캠페인 '산해진미'… 지난해 28만명 참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K이노베이션의 환경보호 캠페인 '산해진미'에 지난해 28만명이 참여했다. 사진은 지역 주민들과 함께 산해진미 캠페인을 펼치는 SK이노베이션 구성원. /사진=SK이노베이션 제공
SK이노베이션이 환경 보호를 위해 진행한 '산해진미 캠페인'에 회사 구성원을 비롯해 일반 시민 다수가 참여했다.

SK이노베이션은 '산과 바다를 참 아름답게 만들자'는 의미로 진행한 산해진미 캠페인에 지난 1년 동안 28만명이 참여했다고 1일 밝혔다. 해당 캠페인은 조깅이나 산책을 하면서 쓰레기를 줍는 활동인 플로깅이 바탕이다. 작은 실천으로 큰 변화를 이끈다는 목표로 시행됐다.

SK이노베이션은 2021년 회사 구성원 참여를 중심으로 산해진미 캠페인을 시작한 후 한국자원봉사센터와 함께 활동을 범국민 캠페인으로 확대했다. 첫해에는 SK 구성원, 일반 시민, 학생 등 약 15만명이 참여했다.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에 따르면 지난해 4월부터 연말까지 산해진미 캠페인에 참여한 인원은 SK이노베이션 계열 경영진과 구성원 7842명, 외부 이해관계자와 시민 27만656명 등 총 27만8498명에 이른다. 전년 대비 80% 증가다.

산해진미 활동은 참여자들의 환경보호 관련 의식에도 변화를 일으켰다.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가 캠페인 참여자 1312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일회용품 사용 및 소비를 자제하겠다'라는 질문에 '그렇다·매우 그렇다'라고 대답한 비율이 캠페인 참여 전 63.5%에서 91.2%로 상승했다.

기후위기 대응 관련 활동에 참여할지를 묻는 질문에는 산해진미 참여 전 긍정적인 답을 한 사람이 전체의 41.3%였는데 활동 후 73.2%로 늘었다. 산해진미 캠페인이 기후위기 및 환경보호에 대한 시민들의 의식 제고와 관심 증대에 영향을 미쳤다는 평가다.

SK이노베이션 관계자는 "폐플라스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친환경 기술을 개발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사람들의 생활습관과 환경 인식이 변해야 한다"며 "올해도 '지구 환경을 바꾸는 큰 변화는 작은 실천에서부터 시작한다'는 메시지를 지속 전파하겠다"고 밝혔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 1부 재계팀 김동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6.94하락 0.0213:35 03/23
  • 코스닥 : 820.61상승 7.1813:35 03/23
  • 원달러 : 1281.20하락 26.513:35 03/23
  • 두바이유 : 74.59상승 0.8513:35 03/23
  • 금 : 1949.60상승 8.513:35 03/23
  • [머니S포토] 역대 최고 사양 '갤럭시 북3 울트라' 한달여간 판매량 2.5배 ↑
  • [머니S포토]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제1차 전체회의
  • [머니S포토] 국토위 전체회의, 발언하는 원희룡 국토부 장관
  • [머니S포토] 이종섭  장관 "북한이 어제 쏜 순항미사일은 4발"
  • [머니S포토] 역대 최고 사양 '갤럭시 북3 울트라' 한달여간 판매량 2.5배 ↑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